2021.09.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20.1℃
  • 맑음서울 21.1℃
  • 구름조금대전 19.6℃
  • 맑음대구 20.2℃
  • 구름조금울산 20.7℃
  • 맑음광주 20.3℃
  • 구름많음부산 21.8℃
  • 맑음고창 17.3℃
  • 맑음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19.9℃
  • 구름많음보은 15.6℃
  • 구름조금금산 17.3℃
  • 맑음강진군 20.2℃
  • 구름많음경주시 17.8℃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사운드·위생 모두 잡은 무선 이어폰"… LG전자, '톤 프리' 신제품 3종 출시

메리디안 프리미엄 사운드에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더해
강화된 위생관리 기능… 케이스에 5분만 넣어도 대장균 등 유해 세균 99.9% 제거

 

【 청년일보 】 LG전자가 프리미엄 메리디안 사운드에 노이즈 캔슬링으로 몰입감을 더한 무선 이어폰 '톤 프리' 신제품 3종을 출시한다.

 

LG전자는 신제품 3종 모두에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탑재했다. 고객은 외부 소음이 차단된 상황에서 메리디안의 프리미엄 사운드에 더 몰입할 수 있다.

 

합성섬유(Nomex) 소재의 진동판을 실리콘 소재로 두른 '하이브리드 진동판'을 적용, 거슬림 없이 부드러우면서도 강력한 저음을 낸다. '3D Sound Stage EQ' 모드도 지원헤 입체적이고 현장감 있는 사운드를 구현했다.

 

신제품(TONE-TFP9, TONE-TFP8)에는 전작 대비 강화된 위생관리 기능이 탑재됐다. 대장균 등 유해 세균을 99.9% 제거해 주는 UVnano 기능을 지원, 고객이 케이스에 이어폰을 5분만 넣어두면 UV LED가 유해세균을 99.9% 살균해 청결하게 관리할 수 있다. UVnano는 유해 성분들을 줄여주는 'UV(자외선) LED'와 자외선 파장 단위인 '나노미터'의 합성어다.

 

LG전자는 이어젤이 귀에 직접 닿는 소재임을 고려해 국제표준규격(ISO 10993) 피부 접촉 관련 안전성 시험을 통과한 무독성/저자극성 실리콘 소재를 사용, 고객이 오랜 시간 안심하고 사용하도록 했다.

 

LG전자는 특히 이번 신제품(TONE-TFP9)에 플러그&와이어리스 기능을 탑재했다. 고객은 블루투스 기능이 없는 기기에서도 무선 이어폰을 사용할 수 있다.

 

사용 편의성도 강화됐다. 한 번 충전으로 최대 10시간 동안 끊김 없이 음악 감상이 가능하다. 고속충전 기능도 지원한다. 이 제품은 5분 충전으로 약 1시간 동안 사용이 가능하다.

 

신제품은 전작(HBS-TFN7) 대비 0.4g 가벼운 5.2g에 불과한 무게에 인체공학 디자인을 적용해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포항공과대학교 인체공학연구실과 협업해 약 300명의 각기 다른 귀 모양을 연구, 최적의 편안함을 찾았다.

 

LG전자는 26일 국내 출시를 시작으로 북미, 유럽 등에 출시할 계획이다.

 

김선형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은 "메리디안 프리미엄 사운드와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으로 완성된 음질에 완벽한 위생과 사용 편의성까지 모두 갖춘 제품"이라며 "고객에게 다양한 제품을 선보여 무선 이어폰 시장 공략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