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2.6℃
  • 구름조금서울 29.8℃
  • 흐림대전 27.8℃
  • 맑음대구 24.7℃
  • 구름많음울산 22.8℃
  • 맑음광주 26.1℃
  • 부산 23.1℃
  • 맑음고창 26.6℃
  • 제주 25.6℃
  • 맑음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5.7℃
  • 흐림금산 23.2℃
  • 맑음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3.0℃
  • 흐림거제 22.5℃
기상청 제공

컴투스 '낚시의 신: 크루', 글로벌 170여 개국 출시

컴투스 '낚시의 신: 크루', 북미·유럽·남미·아시아 등 글로벌 170여 개국에서 서비스 시작
전작의 글로벌 흥행 요소 '손맛' 유지…세계관·콘텐츠 등 한층 확장해 다양한 유저층 공략
"낚시, 그 이상의 재미 담아 전 세계 유저들이 즐길 수 있는 최고의 낚시 게임 선보일 것"

 

【 청년일보 】 컴투스는 자사 3D 레포츠 게임 '낚시의 신: 크루(영문명 Ace Fishing: Crew)'가 20일부터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낚시의 신: 크루'는 한국과 북미, 일본, 유럽 등에서 전작 '낚시의 신'이 보여준 명성을 잇고 글로벌 최고의 낚시게임 IP 파워를 입증할 계획이다.


신작 '낚시의 신: 크루'는 글로벌 7천만 다운로드를 자랑하는 '낚시의 신' IP를 기반으로 한 레포츠 게임으로, 3D 그래픽으로 구현된 물 속을 탐험하며 낚시를 즐길 수 있어 보다 직관적인 낚시가 가능하다. 낚시 게임 본연의 재미에 뛰어난 손맛에 캐릭터 수집같은 다양한 콘텐츠를 결합해 낚시에 익숙지 않은 유저도 쉽게 즐길 수 있다.


'낚시의 신: 크루'는 이번 출시로 글로벌 최고의 낚시 게임 IP '낚시의 신' 인기를 이어감은 물론, 장르의 한계를 뛰어넘는 재미도 함께 제공한다.


실제로 '낚시의 신: 크루'는 전작과 마찬가지로 세계 각지의 낚시 명소를 게임에 담아내고, 특유의 쉬운 조작과 뛰어난 손맛은 더욱 살려내는 등 전작의 글로벌 흥행 DNA를 그대로 계승했다.


여기에 다양한 개성을 지닌 54종의 캐릭터들을 활용해 자신만의 크루를 구성할 수 있으며, 여러 물고기를 낚아 요리하고 식당을 운영하거나, 다른 유저와의 대결을 즐기는 등 전반적인 볼륨을 대폭 늘렸다. 이를 통해 RPG나 수집형, 경영 시뮬레이션 장르를 선호했던 유저들 또한 '낚시의 신' IP 특유의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다.


한편 '낚시의 신: 크루'는 이 같은 탄탄한 게임성과 풍부한 콘텐츠를 기반으로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 170여 개국에 서비스되며, 한국어·영어·일본어·중국어·독일어·프랑스어·태국어 등 12개 다양한 언어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한지훈 컴투스 게임사업부문장은 "최고의 낚시 게임 IP 파워를 자랑하는 '낚시의 신' 후속작 '낚시의 신: 크루'가 드디어 글로벌 170여 개국에 출시됐다"며 "낚시, 그 이상의 재미를 담아 낸 만큼 전 세계 유저들이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최고의 낚시 게임을 선보일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