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6 (토)

  • 흐림동두천 27.6℃
  • 흐림강릉 31.8℃
  • 흐림서울 28.7℃
  • 흐림대전 30.0℃
  • 구름많음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29.4℃
  • 구름많음광주 27.9℃
  • 흐림부산 25.6℃
  • 흐림고창 29.4℃
  • 구름많음제주 32.3℃
  • 흐림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9.7℃
  • 구름많음금산 30.3℃
  • 흐림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31.4℃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부친 고소, 직접 입장 밝힌다"...박세리, 기자회견 개최

박세리희망재단, 18일 오후 3시 삼성코엑스센터서 기자회견 개최
재단 측 "정확한 사실관계를 알리기 위해 기자회견을 하기로 했다"

 

【 청년일보 】 골프 선수 출신 박세리가 부친의 사문서위조 혐의에 대해 기자회견을 열고 직접 입장을 밝힌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박세리희망재단은 오는 18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스페이스쉐어 삼성코엑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연다.


재단 측은 "재단은 사문서위조 및 위조사문서행사에 대한 고소 사안과 관련해 보도자료를 배포했으나 사실관계에 대해 사실과 다르게 과대 해석되거나 억측성 기사들이 일부 게재되고 있다"면서 "정확한 사실관계를 알리기 위해 기자회견을 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재단 측은 지난해 9월 박세리의 아버지 박준철 씨를 사문서위조 협의로 대전 유성경찰서에 고소했다. 최근 경찰이 기소의견으로 해당 사건을 검찰에 송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재단 측은 "박세리 부친은 국제골프학교를 설립하는 업체로부터 참여 제안을 받고 재단의 법인 도장을 몰래 제작해 사용했다"며 "설립 업체가 관련 서류를 행정기관에 제출하는 과정에서 위조된 도장인 것을 알게 됐다"고 고소 배경을 밝혔다.


이러한 법적 갈등이 불거지면서 부친 박씨가 참여하고자 했던 '새만금 해양레저관광 복합단지 사업'의 우선협상자가 지정 취소 처분을 받기도 했다.


새만금개발청 관계자는 "민간 사업자는 박씨가 추진하고자 했던 국제골프학교 사업으로 높은 점수를 받아 우선협상자로 선정된 것으로 알고 있다"며 "박씨가 박세리희망재단 회장 명함을 가지고 다니면서 발표에도 참여하니 정말 그가 박세리를 대변하고 있는 사람인 줄 알았다"고 설명했다.

 


【 청년일보=권하영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