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금)

  • 흐림동두천 21.9℃
  • 구름많음강릉 23.0℃
  • 흐림서울 23.1℃
  • 소나기대전 22.6℃
  • 구름많음대구 22.0℃
  • 구름조금울산 21.3℃
  • 흐림광주 21.5℃
  • 구름많음부산 21.6℃
  • 흐림고창 22.6℃
  • 흐림제주 24.1℃
  • 흐림강화 19.8℃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22.5℃
  • 구름많음경주시 21.6℃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뮌헨, 리그 우승 확정에 6골 축포까지...레반도프스키 해트트릭

리그 '9연패' 확정...레반도프스키, 올 시즌 3번째 해트트릭

 

【 청년일보 】독일 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이 분데스리가 조기 우승을 확정한 직후 6골 축포를 터뜨렸다.


뮌헨은 9일(한국시간) 독일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시즌 분데스리가 32라운드 홈 경기에서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묀헨글라트바흐를 6-0으로 제압했다.


뮌헨과 우승 경쟁을 벌이던 라이프치히는 먼저 열린 경기에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 2-3으로 져 뮌헨보다 승점 7점 적은 64점에 머물렀다.


리그 2경기를 남겨 놓은 라이프치히의 역전 우승이 불발됐고, 뮌헨은 3경기를 남겨두고 리그 9연패를 확정했다.


이미 우승이 확정된 상황에서 뮌헨은 샴페인이 아닌 '골 축포'를 터뜨렸다. 레반도프스키가 주인공으로 나섰다.


전반 2분 만에 골지역 오른쪽 사각에서 득점해 선제골을 올린 레반도프스키는 전반 34분 그림 같은 바이시클 킥으로 팀의 3번째 골을 넣었다.


레반도프스키는 후반 20분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자신의 올 시즌 3번째 해트트릭을 기록했다.


레반도프스키는 올 시즌 39번째 골을 넣으며 압도적인 득점 랭킹 선두를 유지했다. 공동 2위인 엘링 홀란(도르트문트), 안드레 시우바(프랑크프루트·이상 25골)와 격차를 14골로 벌렸다.


바이에른 뮌헨은 이날 경기에서 레반도프스키 외에도 뮐러, 코망, 사네가 각각 골맛을 봤다. 뮐러는 전반 23분 추가골을 기록했고 코망은 전반 44분 4-0으로 달아나는 골을 터뜨렸다. 사네는 후반 41분 우승을 확정짓는 쐐기골을 쏘아올렸다


레반도프스키는 경기 뒤 기자회견에서 "오늘 그라운드에서 챔피언의 위용을 보여주고 싶었는데 우리가 많은 골을 넣으며 훌륭하게 해냈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