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구름많음동두천 33.5℃
  • 맑음강릉 33.8℃
  • 구름많음서울 34.7℃
  • 구름많음대전 36.0℃
  • 구름많음대구 34.5℃
  • 구름많음울산 33.2℃
  • 흐림광주 30.9℃
  • 구름많음부산 30.4℃
  • 흐림고창 31.4℃
  • 흐림제주 29.8℃
  • 구름많음강화 30.3℃
  • 구름많음보은 32.8℃
  • 구름많음금산 34.4℃
  • 흐림강진군 29.1℃
  • 구름많음경주시 34.7℃
  • 구름조금거제 29.1℃
기상청 제공

네덜란드 '골잡이' 데파이, 바르셀로나로 이적...계약기간 2년

 

【 청년일보 】네덜란드 축구대표팀의 '골잡이' 멤피스 데파이(27)가 스페인 명문구단 FC 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는다.


바르셀로나 구단은 2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올랭피크 리옹(프랑스)과 계약이 끝나는 데파이의 영입에 합의했다"며 "데파이는 2022-2023시즌까지 계약했다. 다재다능한 공격수로 왼쪽 측면은 물론 최전방 스트라이커로도 뛸 수 있다"고 발표했다.


데파이는 2011년 네덜란드 '명문' 에인트호번에서 프로에 데뷔해 124경기 동안 50골(정규리그 90경기 39골 포함)을 터트리는 맹활약 속에 2015년 5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로 이적했다.


하지만 맨유에서는 공식경기 53경기 동안 7골(정규리그 2골)을 기록하며 별다른 활약을 보여주지 못했다.


데파이는 결국 2017년 1월 프랑스 1부리그 리옹과 4년 6개월 계약을 했고, 지난 시즌까지 178경기에서 76골(정규리그 139경기 63골)을 몰아치며 득점력을 과시했다.


리옹과 계약이 끝난 데파이는 바르셀로나의 러브콜을 받고 바르셀로나에 합류하게 됐다.

 

데파이의 가세로 바르셀로나는 기존 리오넬 메시, 앙투안 그리즈만, 오스만 뎀벨레, 안수 파티, 아구에로 등 쟁쟁한 공격진을 보유하게 됐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