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구름많음동두천 -4.4℃
  • 구름많음강릉 1.5℃
  • 구름조금서울 -1.5℃
  • 맑음대전 -1.5℃
  • 맑음대구 0.0℃
  • 맑음울산 1.1℃
  • 맑음광주 2.9℃
  • 맑음부산 2.5℃
  • 맑음고창 0.4℃
  • 맑음제주 5.9℃
  • 구름많음강화 -4.0℃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신년사] "플랫폼 경쟁시대 도래"...권광석 우리은행장 "마이데이터 선점" 강조

"은행업이라는 좁은 내해서 벗어나 드넓은 외해로 나아가야"
"대면 채널 고도화로 온오프라인 아우른 플랫폼 경쟁력 확보"

 

【 청년일보 】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고객 중심의 No.1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새롭게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권 행장은 3일 신년사를 통해 금융과 非금융을 아우르는 '플랫폼 경쟁 시대'가 도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마이데이터 등 디지털 혁신금융이 사회 전반에 확산되고 있으며, 편리성과 혁신성을 내세운 빅테크 플랫폼들이 업의 경계를 무너뜨리며 금융 생태계에서도 영향력을 점차 키워나가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더 이상 레거시 은행, 빅테크, 핀테크만이 경쟁자가 아니라 고객을 편리하게 하는 모든 것이 우리의 경쟁자"라고 진단하며 은행업이라는 좁은 내해에서 벗어나 드넓은 외해로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아울러 권 행장은 마이데이터 시장의 조기 선점을 위해 공급자 중심의 사고에서 벗어나 고객 관점의 서비스를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아직은 마이데이터의 경우 서비스 초기 단계이기 때문에 경쟁사 간의 눈에 띄는 차별점은 크게 드러나고 있지 않지만, 보이지 않는 곳에서 '고객 인사이트'를 확보하기 위한 무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여기서 분명 잊지 말아야 할 것은 기존 공급자 중심의 사고에서 반드시 벗어나야 한다"면서 "철저히 '고객 중심'에서 모든 해답을 찾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권 행장은 플랫폼의 혁신은 온라인뿐만이 아니라 오프라인에서의 경쟁력을 갖춰야 한다고 평가했다.

 

그는 "우리의 강력한 무기인 대면 채널이 더욱 고도화되고, 나아가 비대면과 옴니채널 등 고객님과 접점이 이루어져야만 빅테크 플랫폼과는 차별화된 온라인과 오프라인, 그리고 시장을 아우르는 강력한 금융플랫폼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권 행장은 기업문화 역시 젊고 혁신적으로 변해야 하며, 앞으로 자산관리, 기업금융 등 커리어 목표를 설정하고, 비지니스 전문가로서 핵심역량을 키워나가야 한다고 조언했다.

 

마지막으로 권 행장은 "여호첨익(如虎添翼), 호랑이에 날개를 단 것처럼 2022년 더 높이 비상하여 시장에 우리의 가치와 위상을 드높이고, 나아가 대한민국 금융산업의 새로운 역사를 쓰는 주역으로 크게 포효하자"고 당부했다.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