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구름조금동두천 19.2℃
  • 맑음강릉 27.3℃
  • 구름많음서울 20.7℃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2.2℃
  • 맑음울산 23.9℃
  • 맑음광주 22.5℃
  • 맑음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2.9℃
  • 맑음제주 25.3℃
  • 구름많음강화 18.2℃
  • 맑음보은 17.4℃
  • 맑음금산 18.4℃
  • 구름조금강진군 23.3℃
  • 맑음경주시 22.6℃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뒤태에 혁신 적용"… LG전자, 'LG 올레드 TV' 신제품 공개

TV 뒤쪽 맞춤형 수납공간과 별도 액세서리 수납함 등 활용… 고객의 불편함 해결
6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글로벌 디자인 전시회 'MDW 2022'에서 첫 공개

 

【 청년일보 】 LG전자가 정형화된 기존 TV 디자인과 설치 공간의 고정관념을 벗어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는 LG 올레드 TV를 선보인다.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신제품(LX1)은 'LG 올레드 에보'에 오브제컬렉션의 차별화된 공간 인테리어 감성을 더했다.

 

측면에서 볼 때 TV 후면에 U자 형태로 파인 공간은 책꽂이처럼 사용하거나 엽서, 사진과 같은 인테리어 소품을 배치하는 등 고객이 자유롭게 연출할 수 있다.

 

LG전자는 TV 주변의 복잡한 기기와 전선에 대한 고객의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맞춤형 수납공간을 적용했다. TV 후면에 탈부착이 가능한 액세서리 수납함을 이용하면 셋톱박스, 멀티탭 등 주변기기를 보관할 수 있다. TV 스탠드 다리 내부에는 전선을 삽입할 수 있어 TV 주변 공간이 깔끔해진다.

 

백라이트 없이 스스로 빛을 내는 올레드만의 얇은 디자인은 유지하면서도 제품의 전·후면에는 베이지 색상의 고급 패브릭 소재를 적용했다. TV를 뒤에서 바라봐도 깔끔하게 정돈돼 있어 TV는 벽 바로 앞에 설치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깼다. 집안 가구 인테리어와 조화롭게 어울려 거실과 주방 사이, 창가, 책장 앞 등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공간에 배치하더라도 자연스럽다.

 

어느 각도에서 봐도 부드러운 느낌을 주는 곡선 디자인과 미술 작품을 전시하는 듯한 아트 스탠드를 더해 그 자체로도 인테리어 오브제 역할을 한다. 그림 등 작품을 고화질로 감상하는 LG전자의 '올레드 갤러리' 서비스를 활용하면 마치 한 폭의 명화를 전시한 듯한 느낌을 준다.

 

LG전자는 6일(현지시간)부터 열리는 글로벌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MDW) 2022'에서 이 제품을 처음으로 공개한다.

 

네덜란드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모오이'와 함께 독창적인 디자인의 가구와 조명, 인테리어 소품들이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과 조화를 이룬 홈 라이프스타일 공간을 선보일 계획이다.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은 "화질은 물론 공간의 품격을 높여주는 디자인까지 갖춘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