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목)

  • 흐림동두천 2.5℃
  • 흐림강릉 3.6℃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5.3℃
  • 흐림대구 4.0℃
  • 흐림울산 6.5℃
  • 광주 7.2℃
  • 부산 7.8℃
  • 흐림고창 5.6℃
  • 제주 8.8℃
  • 흐림강화 3.4℃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3.0℃
  • 흐림강진군 8.5℃
  • 흐림경주시 3.4℃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부산만의 매력 알린다"···삼성전자, 파리 공항서 엑스포 유치 홍보

샤를드골 국제공항 2E 터미널 입국장서 14개 광고판 이용

 

【청년일보】 삼성전자는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가 열리는 프랑스 파리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지원을 강화한다고 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최근 파리에 입국하는 길목인 샤를드골 국제공항 2E 터미널 입국장에서 14개의 광고판을 통해 부산엑스포를 집중적으로 알리고 있다.

 

샤를드골 공항 이용객들은 100미터 이상의 이동동선에 연달아 자리잡은 광고판에서 다양한 갤럭시 광고와 더불어 부산의 인상적인 모습을 일러스트로 표현한 부산엑스포 홍보 이미지를 접할 수 있다.

 

이곳은 대한항공, 델타, 에어프랑스 등 주요 항공편이 이용하는 위치이며, 삼성전자는 2030 엑스포 개최지가 결정되는 이달 28일 BIE 제 173회 총회 때까지 파리에서 부산엑스포를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삼성전자는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23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1월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 등 글로벌 주요 행사에 맞춰 부산 엑스포 광고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유치 활동을 펼쳐 왔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