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2℃
  • 흐림강릉 22.5℃
  • 구름많음서울 30.3℃
  • 구름조금대전 30.4℃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8.7℃
  • 흐림부산 25.9℃
  • 구름많음고창 30.2℃
  • 흐림제주 27.6℃
  • 구름많음강화 29.7℃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8.5℃
  • 구름많음강진군 26.3℃
  • 흐림경주시 23.5℃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10주년 '서머너즈 워', 한국 모바일 게임 글로벌 선두주자 위상 입증

글로벌 서비스 10년간 누적 매출 30억달러 돌파…한국 대표 베스트셀러 콘텐츠 자리매김
해외 매출 비중 90% 이상 달성…주요 K-콘텐츠 산업 전체와 비견되는 높은 수출력 입증
론칭 원년 대비 전 세계 소환사 20배·몬스터 종류 4배 증가…70여 도시 방문, 발자취 확장
유저 소통 확대 및 신흥 시장 지속 발굴…향후 10년 성장 동력 확보 및 브랜드 파워 강화

 

【 청년일보 】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가 지난 10년 간 전 세계에서 성공적인 서비스로 한국 모바일 게임 글로벌 선두주자의 위상을 입증했다.


컴투스는 13일 '서머너즈 워'의 10주년을 맞아 누적 매출 규모의 상징성과 성장 기록을 담은 인포그래픽을 공개했다.


'서머너즈 워'는 각양각색 속성과 스킬을 지닌 몬스터를 수집해 플레이하는 정통 모바일 RPG로, 지난 2014년 4월 국내 출시, 당해 6월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 여러 몬스터를 조합해 펼치는 전략 전투의 묘미를 바탕으로 현재까지 전 세계에서 누적 매출 30억달러를 돌파했다.


한국의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가 달성한 30억달러 매출은 각지의 대표적인 상품인 미국의 햄버거 5억3천만 개, 독일 캔맥주 28억 캔, 일본 주간 만화 잡지 15억7천만 권, 베트남 쌀국수 14억7천800만 그릇 등에 해당하는 규모다. 이는 '서머너즈 워'가 단일 게임으로서 거둔 성과로, 지난 10년 간 한국을 대표하는 베스트셀러이자 콘텐츠로서 당당히 자리매김했다.


전체 매출의 90% 이상은 해외에서 발생했다. 특히 대륙별로는 아메리카와 유럽에서 전체 매출의 32.2%와 21.6% 등 절반 이상을 거둬들이며, 아시아를 넘어 서구권에서도 게임성을 인정받았다. 한국을 제외한 중국, 일본 등 아시아 지역 비중 또한 33.9%인 것은 물론, 세이셸, 피지, 팔라우 등 곳곳에서 게임 매출 1위를 기록했을 정도로 아프리카, 오세아니아까지 전 대륙에 영향력을 유지하며 글로벌 게임으로 사랑받고 있다.


27억달러에 육박하는 누적 해외 수출액을 주요 K-콘텐츠 산업들과 함께 살펴보면 '서머너즈 워'의 글로벌 파워는 더욱 두드러진다. 한국 출판과 음악, 애니메이션 산업 전체가 27억달러를 달성하려면 각각 약 10년, 4년 6개월, 24년이 걸릴 정도로 여타 산업 전체와 비견될만한 수출력을 자랑한다.


이처럼 '서머너즈 워'는 신규 시장을 개척하며 한국 모바일 게임의 글로벌 흥행 역사를 새롭게 쓴 점을 인정받아 첫 해인 2014년 대한민국 게임대상 모바일 부문 우수상을 수상하고, 2019년에는 한국-스웨덴 수교 60주년 기념 e스포츠 대회의 친선 경기 종목으로 채택됐으며, 지난 해 정민영 제작총괄이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해외 진출 유공 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는 등 대표성을 입증했다.


강력한 흥행성을 바탕으로 '서머너즈 워'의 영향력은 현재도 꾸준히 성장 중이다. 현재까지 95개 지역 게임 매출 1위, 158개 지역 매출 TOP10, 164개 지역 RPG 매출 1위를 달성하며 자체 기록을 지속 경신해 나가고 있다.


론칭 원년 대비 글로벌 소환사 수는 20배 이상 증가했으며, 게임의 핵심인 몬스터는 출시 대비 4배에 달하는 약 1천600종으로 늘어나는 등 육성과 조합의 재미를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또한 전 세계 70여 개 도시에 직접 방문해 e-스포츠 대회, 투어, 게임 쇼 등 다양한 오프라인 행사를 펼치면서 유저 스킨십도 확대해 나가는 중이다.


한편 컴투스는 올해도 '서머너즈 워' 10주년을 맞아 13개국 18개 도시에서 '서머너즈 페스티벌'을 전개 중인 컴투스는 앞으로도 유저들과의 소통을 확대하고 신흥 시장을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서머너즈 워' IP(지식 재산권)를 다양한 장르 콘텐츠로 확장하고 플레이 채널을 다변화하며 향후 10년 성장을 위한 동력을 확보하고, 이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글로벌 브랜드 파워를 지속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