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5.7℃
  • 흐림강릉 -0.8℃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3.4℃
  • 흐림대구 -2.1℃
  • 구름많음울산 0.7℃
  • 흐림광주 -0.9℃
  • 흐림부산 3.0℃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4.0℃
  • 흐림강화 -5.6℃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3.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이마트 “자연산 광어가 양식보다 더 싸네?”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수요 감소 영향..양식보다 40%가량 저렴한 수준
이마트, ‘충남물산전’ 행사 개최..충남 농·어가 돕기 위해 농수산물 할인

 

【 청년일보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자연산 광어 가격이 양식 광어보다 저렴해지는 ‘기현상’이 벌어졌다.

 

이마트는 오는 21일부터 27일까지 일주일간 ‘충남물산전’ 행사를 개최하고 광어와 수박을 비롯한 다양한 농수산물 할인 행사에 나선다.

 

이마트는 충남 어가를 위해 대규모 자연산 광어 행사를 선보인다. ‘제철 자연산 대광어회(360g내외)’를 전년보다 20% 가량 저렴한 1만 88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에 따르면 연간 자연산 광어 어획량의 약 90%가 4~5월에 집중돼 광어 시세는 이 시기에 연중 가장 저렴하다. 특히, 올해 자연산 광어 어획량은 평년과 비슷한 수준이나 수요 감소로 인해 전년 대비 시세는 10% 이상 하락했다.

 

5월 자연산 광어 물량 중 30%가량을 유통했던 ‘서천 광어축제’ 등 지역 축제가 전면 취소되면서 자연산 광어 수요에 큰 타격을 입었기 때문이다.

 

업계에 따르면 현재 서천과 대천 등 서해안 주요 포구의 자연산 광어 경매 시세는 1kg당 평균 1만 2000원 내외인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 및 완도산 양식 광어 도매 시세가 이달 들어 1kg당 2만원에 이르는 것과 비교하면 40%가량 저렴한 수준이다.

 

일반적으로 평년 4~5월 자연산 및 양식 광어 시세는 연도에 따라 다르지만 1만 3000원~1만8000원 수준으로 비슷한 가격대에서 형성된다.

 

반면 자연산 광어 출하가 급격히 늘어나는 시기에 지역 축제 취소로 수요가 급감하면서 올해 자연산 광어 시세가 양식 시세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이마트는 충남 산지에서 키운 20억원 물량의 농산물 행사도 준비했다. 대표 상품으로는 충남 논산과 부여 등지에서 수확한 ‘당도선별 수박’을 정상가 대비 20%가량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7kg미만 수박은 1만 1900원에, 9kg미만은 1만 4900원에 판매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 행사 가격인 1만 3800원과 1만5800원보다 최대 2000원가량 저렴하다.

 

이 밖에도 전국 양송이 생산의 약 90%를 차지하는 충남 대표 농산물 ‘부여 양송이’는 1팩당 2980원에, ‘청양 표고버섯’은 20%가량 저렴한 1팩당 3980원에 판매한다.

 

보령시 특산물인 ‘만세보령쌀(10kg)‘은 2만 6900원에, ‘금산 유기농 추부깻잎&적상추’는 10% 할인해 1팩당 178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가 이처럼 대규모 충남물산전을 선보이는 이유는 수요 감소로 인해 충남 농·어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충남도청에 따르면 올해 1~4월 충남지역 농협 농산물 매출액은 약 2368억원으로 전년 동기 매출인 2699억원에 비해 12%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여파로 급식 및 음식점 식재료 납품 물량이 크게 감소하고 지역 행사 등이 취소돼 농산물 판매가 부진했기 때문이다. 이에 이마트는 충남 농협 및 협력업체들과 손잡고 충남 농수산물 판매 활성화에 나서게 됐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담당은 “코로나19 여파로 충남 농어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대규모 충남물산전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내수 진작을 위해 다양한 할인 행사를 기획해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정재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