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21.6℃
  • 흐림강릉 20.6℃
  • 흐림서울 22.8℃
  • 대전 22.5℃
  • 대구 21.2℃
  • 흐림울산 19.0℃
  • 광주 21.7℃
  • 흐림부산 19.7℃
  • 흐림고창 21.5℃
  • 흐림제주 21.7℃
  • 흐림강화 21.0℃
  • 흐림보은 20.2℃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19.5℃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제2의 미나리 발굴"… 올레 tv '신진감독 독립영화제' 개최

2년여 걸쳐 진행된 독립영화 후원 프로젝트 결실… 최종 7개 작품 올레 tv서 공개

 

【 청년일보 】 KT가 최근 아카데미 시상식 6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된 영화 '미나리'와 같은 국내 영화계의 숨겨진 원석을 찾아내기 위해 나섰다.

 

KT는 독립영화 활성화 프로젝트를 통해 그동안 후원해 온 작품을 올레 tv에서 선보이는 '신진감독 독립영화제'를 개최하고, 내달 15일까지 한 달간 올레 tv와 시즌에서 상영한다.

 

KT는 지난 2019년 영화진흥위원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신진 독립영화 감독들의 영화를 지원하는 '멘토&피칭 프로젝트'를 2년여에 걸쳐 진행해 왔다.

 

영화 초기 구상 단계부터 기성 영화 감독들이 조언자로 참여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개봉 기회를 얻기 힘든 독립영화들이 IPTV를 통해 온라인 상영 기회를 얻어 해외 진출까지 모색하도록 제작 전 단계에 걸쳐 지원했다.

 

이번 영화제에 최종 출품된 작품은 ▲호루라기(박상호 감독) ▲점프(김현수 감독) ▲부고(김선미 감독) ▲조의(권용제 감독) ▲스마일클럽(최은우 감독) ▲조지아(제이박 감독) ▲세이레(박강 감독) 등 총 7개다.

 

특히, 제이박 감독의 영화 조지아는 2020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한국/아시아 단편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영화제에 출품된 작품은 '무서운 이야기3'의 백승빈 감독, '수요기도회'의 김인선 감독 등 멘토로 참여한 감독들의 심사와 함께 올레 tv 시청자의 별점 평가 점수를 합산해 최종 대상작을 가린다. 

 

올레 tv 가입자라면 누구나 '영화/시리즈>오늘은뭘볼까' 메뉴에서 신진감독 독립영화제 작품을 시청한 뒤 평가에 참여할 수 있다. 대상작은 향후 해외 영화제에 출품하도록 영문 자막 번역비, 출품비 등 최대 20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훈배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은 "일반 스크린 개봉이 쉽지 않은 신진 감독들이 이번 IPTV영화제를 통해 870만의 올레 tv 가입자와 영화로 소통하고, 영화감독으로서의 초석을 다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KT는 앞으로도 한국 독립영화 산업의 진흥과 발전을 위한 다양한 문화 사업과 지원 활동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