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화)

  • 맑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22.1℃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22.1℃
  • 맑음대구 22.0℃
  • 구름조금울산 17.2℃
  • 맑음광주 21.0℃
  • 구름조금부산 16.9℃
  • 맑음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19.1℃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20.6℃
  • 맑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19.0℃
  • 구름많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오세훈·박형준 초청"...문 대통령, 지자체와 협력체제 공고화

서울·부산시장 초청 오찬 간담회

 

【 청년일보 】 문재인 대통령은 오세훈 시장과 박형준 시장을 청와대로 초청, 서울과 부산의 현안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민생 경제 회복 등 국가적 문제에 대한 공조 방안을 논의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4월 21일 낮 12시 청와대 상춘재에서 신임 오세훈 서울시장·박형준 부산시장과 오찬 간담회를 진행 한다. 
 
간담회는 대한민국 제1·제2 도시인 서울과 부산의 현안에 대해, 야당 소속 지방자치단체장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힘을 모으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는 대통령의 뜻에 따라 이뤄졌다. 오세훈 시장과 박형준 시장은 대통령의 초청을 흔쾌히 수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리에는 대통령비서실 유영민 비서실장과 이철희 정무수석이 배석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4.7 재보궐 선거로 당선된 두 시장의 취임을 축하하고, 서울시와 부산시의 현안에 대해 심도있는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신임 이철희 정무수석 취임 후 첫 야당 소속 단체장과 협치의 자리가 될 간담회에서 코로나19 방역과 민생 경제, 서민 주거 안정 등 국가적 문제도 논의될 전망이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9일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야당과의 소통과 협력에도 힘써 주기 바라며, 선거로 단체장이 바뀐 지자체와도 특별한 협력체제를 구축해 주기 바란다고 지시한 바 있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