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4 (목)

  • 흐림동두천 28.1℃
  • 구름조금강릉 32.7℃
  • 서울 29.5℃
  • 흐림대전 30.1℃
  • 구름조금대구 34.3℃
  • 맑음울산 32.7℃
  • 맑음광주 32.4℃
  • 맑음부산 28.8℃
  • 맑음고창 32.6℃
  • 맑음제주 29.5℃
  • 흐림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9.9℃
  • 구름많음금산 30.6℃
  • 맑음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33.6℃
  • 맑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넷마블, 1분기 매출 6천26억원…전년 동기比 4.6%↓

영업손실 282억원, EBITDA는 201억원…1분기 해외 매출 5천43억원, 전체 매출 대비 84% 차지
2분기 이후 '신의 탑: 새로운 세계'·'나 혼자만 레벨업: ARISE'·'아스달 연대기' 등 신작 라인업 기대감
"중국 판호 획득 5개 게임 출시 예정…다시금 게임 사업 경쟁력 회복하도록 최선의 노력 다할 것"

 

【 청년일보 】 넷마블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6천26억원, 영업손실 282억원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법인세·이자·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인 EBITDA는 201억원으로 집계됐다.


1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6%, 전 분기 대비 12.3% 감소했고, EBITDA는 전년 동기 대비 56%, 전 분기 대비 43.7% 줄어든 201억원으로 집계됐다. 영업손실은 282억원이며 당기순손실은 458억원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분기에 반영된 무형자산 손상관련 비용의 미발생 효과로 영업외손익이 증가하면서 당기순손실 규모는 크게 감소했다고 넷마블 측은 설명했다.


해외 매출은 5천43억원으로 전체 매출 비중의 84%를 차지했으며, 전 분기 대비 1% 포인트(p) 감소했다. 지역별 매출 비중은 북미 48%, 한국 16%, 유럽 13%, 동남아 10%, 일본 7% 순으로 다변화된 포트폴리오를 이어갔다.


한편 넷마블은 2분기부터 기대 신작들의 출시와 함께 하반기 본격적인 게임 사업의 반등을 노릴 예정이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신작 부재, 기존 게임들의 매출 하향 등으로 1분기에도 적자를 기록했다"며 "2분기 이후부터는 '신의 탑: 새로운 세계'·'나 혼자만 레벨업: ARISE'·'아스달 연대기' 등 멀티플랫폼 기반의 신작 9종을 순차적으로 선보이고, 중국 판호를 획득한 5개 게임의 출시도 예정돼 있는 만큼 다시금 게임 사업의 경쟁력을 회복해 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