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조금강릉 23.8℃
  • 구름조금서울 27.3℃
  • 박무대전 26.2℃
  • 구름조금대구 23.8℃
  • 구름조금울산 23.4℃
  • 구름조금광주 25.6℃
  • 맑음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4.5℃
  • 구름조금제주 25.8℃
  • 구름조금강화 24.7℃
  • 구름조금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3.4℃
  • 구름조금경주시 21.8℃
  • 구름조금거제 23.1℃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업계 최초 0.64㎛ 픽셀 이미지 센서 출시

초소형 픽셀 크기 양산… 고화소 모바일 카메라·슬림 디자인 지원
어두운 곳에서 촬영 감도 높이는 최첨단 이미지센서 기술 적용

 

【 청년일보 】 삼성전자가 업계에서 가장 작은 픽셀 크기 0.64㎛인 5000만 화소 이미지센서 '아이소셀(ISOCELL) JN1'을 출시했다.

 

아이소셀 JN1은 기존보다 크기가 작은 1/2.76" 옵티컬 포맷의 고화소 이미지센서로 모바일 기기의 카메라 성능을 높이면서도 얇은 디자인으로 설계가 가능하다.

 

픽셀 크기 0.64㎛인 아이소셀 JN1은 한 픽셀의 면적이 기존 0.7㎛ 픽셀의 이미지센서보다 16%가량 작아져, 모듈의 높이를 약 10% 줄여 카메라 돌출 현상을 최소화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어두운 환경에서도 더욱 선명한 이미지를 촬영하도록 '아이소셀 2.0', '인터신 HDR', '더블 슈퍼 PD' 등 최신 이미지센서 기술을 탑재했다.

 

아이소셀 JN1은 픽셀이 받아들이는 빛의 손실과 픽셀 간 간섭현상을 최소화한 아이소셀 2.0의 설계를 최적화해 '아이소셀 플러스' 대비 감도를 16% 개선했다.

 

터널 입구처럼 매우 밝고 어두운 부분이 동시에 있는 환경에서는 높은 감도의 이미지와 낮은 감도의 이미지의 데이터를 활용해 폭넓은 명암비를 제공하는 인터신 HDR 기능도 탑재했다.

 

또한, 이번 제품에는 더블 슈퍼 PD 기술이 최초로 적용됐다. 더블 슈퍼 PD는 화소수가 같은 '슈퍼 PD' 이미지센서 대비 자동 초점에 활용하는 픽셀 수를 두 배 늘려 60% 적은 광량에서도 빠르게 초점을 잡아준다.

 

삼성전자는 개발 초기부터 카메라 렌즈, 모듈 제조사와 협력해 아이소셀 JN1이 1/2.8" 제품과 호환될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했다.

 

모바일 기기 전면과 후면의 광각·초광각·망원 카메라 등에 많이 탑재되는 1/2.8" 제품의 렌즈, 모듈 등과 호환되어 제조사들이 손쉽게 아이소셀 JN1을 적용할 수 있으며, 특히 모바일 기기 전면에 탑재해 셀피나 단체 촬영 시에도 고화질의 사진을 얻는 것이 가능하다.

 

장덕현 삼성전자 시스템LSI사업부 센서사업팀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0.64㎛ 픽셀부터 1.4㎛까지 다양한 픽셀 크기의 이미지센서 제품을 제공하고 있다"며 "이미지센서 혁신을 계속해 모바일 제조사와 소비자들이 원하는 솔루션을 모두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