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5℃
  • 구름많음강릉 14.9℃
  • 구름많음서울 12.8℃
  • 흐림대전 15.0℃
  • 흐림대구 15.3℃
  • 울산 14.7℃
  • 흐림광주 15.7℃
  • 부산 14.4℃
  • 흐림고창 16.8℃
  • 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11.2℃
  • 흐림보은 15.1℃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5.4℃
  • 흐림경주시 13.7℃
  • 흐림거제 15.0℃
기상청 제공

"3000억 상생 기금 조성"…카카오, '골목상권' 논란 사업 철수

'케이큐브홀딩스' 사회적 기업 전환...미래 교육, 인재 양성
파트너 지원 확대...콘텐츠와 기술로 글로벌 비즈니스 강화

 

【 청년일보 】 최근 골목상권 침해 논란으로 많은 비판을 받은 카카오가 결국 관련 사업을 철수하기로 결정했다.

 

카카오와 주요 계열사 대표들은 13일, 14일 전체 회의를 열고 골목상권 논란 사업 철수 및 혁신 사업 중심으로 재편,  파트너 지원 확대를 위한 기금 5년간 3000억 원 조성, 케이큐브홀딩스 사회적 가치 창출 집중 등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기로 결정했다.

 

카카오와 주요 계열사는 빠른 시일 내에 합의된 내용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실행할 계획이다.

IT 혁신과 이용자들의 후생을 더할 수 있는 영역 중심으로 사업을 전개하며, 골목 상권 논란 사업 등 이에 부합하지 않는 사업에 대해서는 계열사 정리 및 철수를 검토할 방침이다.

 

이와 동시에 플랫폼 종사자와 소상공인 등 파트너와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공동체 차원에서 5년간 상생 기금 3000억 원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범수 의장이 지분 100%를 보유한 케이큐브홀딩스는 미래 교육, 인재 양성과 같은 사회적 가치 창출에 집중하는 기업으로 전환한다. 더불어 콘텐츠와 기술을 바탕으로 글로벌 비즈니스를 적극적으로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김범수 카카오 의장은 "최근의 지적은 사회가 울리는 강력한 경종"이라며 "카카오와 모든 계열 회사는 지난 10년간 추구해왔던 성장 방식을 과감하게 버리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성장을 위한 근본적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술과 사람이 만드는 더 나은 세상이라는 본질에 맞게 카카오와 파트너가 함께 성장하는 모델을 반드시 구축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