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구름조금동두천 16.3℃
  • 구름많음강릉 17.9℃
  • 서울 18.6℃
  • 대전 19.3℃
  • 대구 20.3℃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4.3℃
  • 흐림부산 23.7℃
  • 흐림고창 23.9℃
  • 맑음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17.4℃
  • 맑음보은 18.4℃
  • 구름조금금산 19.3℃
  • 구름많음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19.4℃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KT, 블록체인 기반 공인전자문서센터 지정인가 획득

모든 문서를 암호화해서 저장·보관... 열람·제출 이력도 블록체인으로 관리
기업에 직접 제공하는 B2B 방식과 API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서비스 운영

 

【 청년일보 】 KT가 '전자문서 및 전자거래 기본법(이하 전자문서법)' 개정 이후 국내 최초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공인전자문서센터(이하 공전센터)' 지정인가를 획득했다고 18일 밝혔다.

 

공전센터는 전자문서의 효율적이고 안전한 보관과 내용의 미변경 등이 증명되며, 과기정통부 장관으로부터 지정받은 법인 또는 국가기관을 칭한다.

 

전자문서의 보관, 증명, 발급, 열람, 송수신 등을 제공하는 만큼 전자문서법 등 관련 법령에 근거한 엄격한 기술 규격과 관리 체계 등으로 활성화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과기정통부는 지난해 8월에 블록체인 등 적용 가능한 기술 범위를 넓히는 기술 규격 관련 고시를 개정했다.

 

KT 공전센터는 모든 문서를 암호화한 상태로 저장·보관하며, 해당 문서의 열람 및 제출 이력도 블록체인으로 관리한다. 이를 통해 KT는 보관하는 전자문서의 무결성과 진본성을 보장하며, 블록체인 기반 다양한 응용사업에 적용할 수 있다.

 

KT는 기업에 직접 제공하는 B2B 방식과 다른 솔루션 업체에 API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공전센터 서비스를 운영한다. 금융업, 유통업 등 서류 보관이 많은 업종과 함께 전문적인 전자문서 솔루션 인프라를 구축하기 어려운 중소기업이 주요 고객이 될 예정이다.

 

김영식 KT DX플랫폼사업본부장(상무)은 "KT는 그동안 지역화폐, 전자문서, NFT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추진해온 블록체인 전문기업"이라며 "이번에 지정인가를 획득한 공전센터를 통해 기업들의 전자문서 기반 디지털 전환과 ESG 경영은 물론 탄소중립 등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