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
  • 구름조금강릉 4.9℃
  • 구름조금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3.2℃
  • 구름조금대구 -0.7℃
  • 구름많음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많음부산 7.8℃
  • 구름조금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9.5℃
  • 구름많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5.9℃
  • 구름많음강진군 1.0℃
  • 구름조금경주시 -2.0℃
  • 흐림거제 3.8℃
기상청 제공

"KB를 경영하라"...윤종규 회장, 대학생들과 경영 현안 토론

KB솔버톤 16강 진출자 64명과 질의·답변

 

【 청년일보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대학생들과 경영 현안을 주제로 150분 동안 열띤 토론을 벌였다.

 

28일 KB금융지주에 따르면 윤 회장은 지난 24∼26일 수원 KB손해보험 인재니움에서 KB솔버톤 16강 진출자 64명(대학 또는 대학원생)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플랫폼 전략,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후금융·탄소중립 등 다양한 주제로 토론했다.

 

솔버톤은 영어 '솔브(Solve·해결하다)'와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다.

 

윤 회장은 먼저 인사말을 통해 토론과 경청, 집단지성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윤 회장은 "2박 3일간의 KB 솔버톤 본선 일정이 서로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함께 해결책을 찾아가는 소중한 경험이 될 것"이라며 "이렇게 KB솔버톤 대회에 참가해주시고 저희에게 소중한 의견과 아이디어를 경청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참가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언급했다. 

첫 순서로 진행된 질의응답 시간에서는 'KB를 경영하라'라는 대회 슬로건에 걸맞게 현직 KB금융 CEO와 가상의 대학생 CEO 간에 열띤 논의가 이어졌다.

 

특히 인도네시아 팀은 동남아에 불고 있는 한류를 소개하며 한류와 금융의 연계 방안을 제안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23일 한국에 입국한 인도네시아팀 참가자는 "2박 3일 본선 기간 숙박과 식사, 멘토링 프로그램 등 참가자들을 위한 KB금융의 세심한 배려와 진심 어린 환대에 큰 감동을 받았다"고 밝혔다.

 

도시락 오찬 시간에도 윤 회장은 대학생 참가자들의 KB금융 현안 관련 질문에 열정적으로 답하고, 스트레스 관리법이나 슬럼프 극복법 등을 조언을 건넸다.

 

KB금융 관계자는 "급변하는 경영 환경 속에서 금융사는 최상의 솔루션을 찾는 ‘토론’을 통한 집단지성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한편 KB솔버톤 8강은 오는 28일 온라인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결승은 12월 1일 KB국민은행 신관에서 진행된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