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0.8℃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4.6℃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1.2℃
  • 맑음광주 -1.6℃
  • 맑음부산 0.9℃
  • 맑음고창 -4.8℃
  • 맑음제주 1.8℃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7.5℃
  • 맑음금산 -7.6℃
  • 맑음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금융투자협회, 외국환제도 개선 관련 세미나 개최

 

【 청년일보 】금융투자협회(회장 나재철)는 29일 오후 4시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외국환제도 개선 관련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최근 기획재정부가 업권별 업무범위 및 규제 재조정등의 내용을 포함한 신외환법 제정을 추진 중인 가운데 금융투자회사의 외국환업무 취급범위 확대와 관련하여 외국환거래법 개편방향을 논의해보고자 개최됐다.


첫 번째 발표자인 법무법인 세종 진시원 전문위원은 “외국환법령이 외국환은행 중심주의를 취하고 있는 것은 외국환업무가 연혁적으로 은행을 중심으로 발전해 온 역사적 산물에 불과할 뿐”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현행 규제는 외국환은행과 기타 외국환업무취급기관인 금융투자회사 간의 기능적 차이를 반영하지 못해 기능별 규제 원칙에도 반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두 번째 발표를 맡은 법무법인 세종 백범석 변호사는 “현행 외국환거래법령상 외국환은행과 기타 외국환업무취급기관의 구분을 폐지하고 외국환업무취급기관으로 통일할 필요가 있다"면서 “외국환업무의 범위별로 독립된 등록 단위로 규율하여 각 금융회사가 인적·물적 요건 충족 수준을 고려하여 외국환업무 범위를 자율적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진억 금융투자협회 전략기획본부 본부장은 “이번 세미나가 금융투자회사의 외국환업무 확대를 위한 개선방안 도출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