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5.0℃
  • 구름조금강릉 -1.5℃
  • 구름조금서울 -3.2℃
  • 구름많음대전 -3.2℃
  • 구름많음대구 -1.0℃
  • 구름많음울산 2.1℃
  • 구름많음광주 -0.8℃
  • 구름많음부산 3.6℃
  • 흐림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4.1℃
  • 구름많음강화 -5.1℃
  • 구름많음보은 -3.4℃
  • 구름많음금산 -4.1℃
  • 흐림강진군 -0.7℃
  • 구름많음경주시 -3.1℃
  • 구름조금거제 0.7℃
기상청 제공

미래에셋증권 탁구단, 오상은 감독 아들 '오준성' 선수 영입

"국내 첫 부자(父子) 올림픽 메달리스트 될 것"

 

【 청년일보 】미래에셋증권 탁구단은 30일 오상은 남자팀 감독 아들인 오준성 선수 영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오준성 선수는 2012년 런던 올림픽 단체전 은메달, 2008 베이징 올림픽 단체전 동메달을 따낸 오상은 미래에셋증권 감독의 아들로 이미 초등학교 5학년 때 종합 선수권 대회에서 실업 선수들을 이겼고, 중학생으론 유일하게 국가대표 최종전에 올라 화제가 됐던 선수다.

 

지난 8월에는 더욱 높아진 기량을 선보이며 제38회 대통령기 전국탁구대회에서 고등학생 최초로 개인 단식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오준성 선수는 “탁구에 집중하고자 학업을 중단하고 미래에셋증권 탁구단에 입단한 만큼 성인 무대에서 활약하는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고 싶다” 며 “주변에서 응원해주시는 만큼 최선을 다해 국내 첫 탁구계부자( 父子) 올림픽 메달리스트라는 영광스런 타이틀도 얻고 싶다” 고 소감을 전했다.

 

김택수 미래에셋증권 탁구단 총감독은 “소속 선수의 2024년, 2028년, 2032년 올림픽 금메달 획득 목표 달성에 오준성 선수의 잠재력이 높다고 판단해 영입을 결정하게 됐다” 며 “올림픽, 세계선수권 등 글로벌 경쟁 속에서도 빛을 발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과 격려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상은 미래에셋증권 탁구단 감독은 “더할 나위 없이 뿌듯한 감정"이라며 "부모이기 전에 감독으로서 팀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잘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에셋증권 탁구단은 1986년 창단해 국위선양 및 체육문화 발전 기여와 더불어 생활체육 저변 확대를 통한 탁구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현재 코칭스텝 7명, 남자선수 6명, 여자선수 6명으로 구성됐으며, 이 중 4명의 선수가 국가대표 선발 경험을 갖고 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