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5 (수)

  • 맑음동두천 18.2℃
  • 구름조금강릉 25.5℃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20.3℃
  • 구름많음대구 23.3℃
  • 구름조금울산 19.9℃
  • 맑음광주 20.6℃
  • 구름많음부산 20.4℃
  • 맑음고창 16.4℃
  • 맑음제주 19.9℃
  • 맑음강화 15.8℃
  • 구름조금보은 18.2℃
  • 맑음금산 18.8℃
  • 맑음강진군 18.5℃
  • 구름조금경주시 20.1℃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바람의나라: 연, 신규 지역 '중국' 업데이트

중국 지역 내 '바람의나라' 원작 모티브로 한 다양한 지역 및 몬스터 등장

 

【 청년일보 】 넥슨은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에 신규 지역 '중국'을 업데이트했다고 20일 밝혔다.

 

중국 지역에서는 원작 '바람의나라'를 모티브로 한 다양한 지역과 몬스터를 선보인다. 흡혈강시, 아기강시, 흑발강시가 등장하는 '진시황릉'과 흉노전사, 흉노무사 등의 강력한 몬스터들이 등장하는 '흉노족' 등 신규 사냥터를 열고, 사냥 보상으로 무기·은패 제작 재료로 사용할 수 있는 '동패'와 중국 지역 장비 재료 등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중국 집결지 콘텐츠 '천지인의 방'을 도입했다. 진시황릉의 숨겨진 유적에 제물을 바치면 제물에 따라 보스 몬스터가 소환되며, 소환된 보스를 처치하면 바친 제물의 상위 재료 아이템이 드롭된다. 최종 보스 '인면수'를 처치하면 중국 전설 무기를 제작할 수 있는 '금천지인패'도 획득이 가능하다.

 

중국 지역 일반 사냥터보다 획득 경험치가 높고 5차 용무기 재료인 '폭룡의 심장'을 얻을 수 있는 PVP 레이드도 추가했다. 매주 2회 중국 특정 지역의 NPC와 대화를 하면 이용할 수 있고, 채널당 입장 인원이 제한되며 일일 최대 3회까지 입장이 가능하다.

 

이 밖에 가방 공간이 부족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교역소 시스템'을 업데이트하고 PVE, PVP 등 콘텐츠 이용에 따라 빠른 장비 세팅을 돕는 '장비 사전 설정(프리셋) 기능'을 개선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