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9 (화)

  • 흐림동두천 26.0℃
  • 흐림강릉 27.6℃
  • 흐림서울 26.4℃
  • 대전 23.5℃
  • 대구 25.7℃
  • 흐림울산 26.6℃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6.2℃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33.8℃
  • 흐림강화 25.8℃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6.3℃
  • 흐림경주시 27.7℃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정용진 부회장, '미래형 이마트' 방문…"언제나 답은 고객이 있는 현장에 있다"

"고객에 대한 광적인 집중…공간 혁신이 오프라인의 미래"
'이마트 연수점', 보고 즐기는 몰타입의 '미래형 이마트'

 

【 청년일보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현장 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신세계그룹은 3일 정 부회장이 최근 리뉴얼 개장한 인천 '이마트 연수점'을 찾았다고 밝혔다.


연수점은 식품 매장을 이색 볼거리로 채우고 다양한 테넌트 매장을 유치해 즐길 거리를 크게 늘린 몰타입의 '미래형 이마트' 표본 매장이다.


정 부회장의 연수점 방문은 이마트24 상품전시회와 스타벅스 더북한산점 등에 이은 현장 경영 일환이다.

 

정 부회장은 지난 3월 이마트24의 상품전시회 '딜리셔스페스티벌'을 찾아 편의점 트렌드를 살피고 점주들의 목소리를 들었다. 또 도심 속 힐링 명소로 주목받는 스타벅스 더북한산점을 방문하기도 했다. 두 곳 모두 업계 동향과 새로운 고객 욕구를 볼 수 있는 현장이었다.


정 부회장은 고객의 수요 변화를 발빠르게 파악해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를 만들고 고객이 미처 인식하지 못한 욕구까지 충족시킬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제안하는 것을 목적으로 현장을 찾고 있다.


무엇보다 신년사에서 강조했듯이 '고객에의 광적인 집중'에 기반해 고객의 시간과 공간을 점유할 수 있는 미래 성장 동력을 발굴하고자 현장 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정 부회장은 연수점에서 "우리의 답은 언제나 고객과 상품이 있는 현장에 있다"며 "현장이 신세계 그룹의 미래 지속성장을 위한 전략구상의 출발점"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난 6개월 동안 각고의 노력을 통해 연수점을 '미래형 대형마트'로 성공적으로 리뉴얼한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며 현장 직원들을 격려했다.


정 부회장은 연수점에서 직접 채소를 재배해서 파는 스마트팜과 야구장 라커룸을 본 뜬 테마광장, 아이들이 뛰놀 수 있는 트램폴린 파크 그리고 전국 맛집을 유치한 미식 거리까지 매장 곳곳을 살펴봤다.


매장을 둘러본 정 부회장은 "오프라인의 미래는 고객에 대한 광적인 집중과 연구를 통한 공간혁신에 있다"며 "고객 경험의 폭을 지속적으로 확장하는 변화와 혁신으로 고객이 이마트를 찾는 이유를 끊임없이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연수점은 지난 3월 30일 리뉴얼 개장한 이후 고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새롭게 단장한 식품 매장에는 스마트팜, 참치 정육점, 피자 화덕 그리고 이마트 매장 중 가장 긴 30m 길이의 정육 쇼케이스 같은 볼거리가 늘고 프리미엄 상품이 많아졌다.


아울러 야구팬이 반길 랜더스광장과 굿즈샵, 성수동 유명 맛집 등 젊은층이 선호할 콘텐츠가 많고 아이들을 위한 테마 공간도 확대됐다.


이마트 연수점은 지난 2020년 리뉴얼 개장한 월계점과 함께 볼거리와 체험 콘텐츠를 강화한 하이브리드 매장의 전형이다. 이마트는 매년 오프라인매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리뉴얼을 진행하고 있다. 월계점을 시작으로 2020년 9개점, 2021년 19개점에 이어 지난해 8개 점포를 리뉴얼 개장했다.


올해도 연수점에 이어 7월 킨텍스점을 대대적으로 리뉴얼해 선보일 예정이다. 정용진 부회장은 "고객에게 새롭고 즐거운 경험을 제공하는 '신세계 유니버스'를 지속적으로 확장 시켜나가겠다"며 "이를 위한 핵심 전략 중 하나로 매장 리뉴얼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