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FC PRO 페스티벌' 열기 이어간다…'FC 온라인' 올스타 국가대항전, 한국팀 최종 우승

17일 한국·중국·태국·베트남 프로 선수 8인이 대결을 펼치는 'FC 온라인' 국가대항전 4강 토너먼트 진행

 

【 청년일보 】 넥슨은 17일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개최된 'FC PRO 페스티벌'의 2일차 행사 '올스타'에서 한국팀이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팬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았다고 밝혔다.


'올스타'에서는 한국, 중국, 태국, 베트남 등 각 국가별 프로 선수 2인이 대결을 펼치는 'FC 온라인' 국가대항전이 진행됐다.


2:2 다인전 모드가 도입된 '올스타' 4강 토너먼트에서는 먼저 베트남 대 태국, 한국 대 중국 경기가 열렸다.


베트남 대 태국의 3경기 에이스 결정전에서 베트남의 스트리머인 Jugend 선수가 올해 국제대회 우승자 태국의 Michael04 선수를 2:1로 꺾으며 결승에 진출했다.


이어진 한국 대 중국 경기에는 '2023 항저우 아시안게임' 메달리스트 곽준혁 선수와 민태환 선수가 출전해 많은 현장 관객들의 호응을 받았다.


한국의 곽준혁 선수는 1경기 승부차기에서 4:3으로 중국 JOY61 선수에게 아쉽게 패했으나, 곽준혁, 민태환 선수가 함께 출전한 다인전 2경기에서는 4:0의 압승을 거두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이어진 3경기에서는 곽준혁 선수가 중국의 JOY61 선수와 다시 만나 2:1 역전승을 이루며 설욕전에 성공했다.


결승전에서는 한국팀이 태국과 만나 압승을 거뒀다. 한국 곽준혁 선수는 베트남 Jugend 선수와의 1경기 대결에서 3:1로 제압했고, 이어진 2경기에서는 곽준혁, 민태환 선수가 2:1 완승을 거두며 세트 스코어 2:0으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이날 올스타 8인이 모두 출전하는 강화 이벤트 매치도 진행됐다. 중국, 태국, 베트남 국가별 선수 1인이 원하는 한국 선수를 선택해 팀을 꾸린 이후 양 팀이 강화에 도전하는 대결을 펼쳤으며, 곽준혁 선수 팀이 더욱 많은 강화에 성공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