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4 (일)

  • 맑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10.7℃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7.8℃
  • 맑음대구 7.9℃
  • 맑음울산 10.1℃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3.2℃
  • 맑음고창 5.7℃
  • 구름많음제주 13.8℃
  • 맑음강화 6.4℃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4.4℃
  • 맑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증시 마감] 코스피, 2.80% 하락 3010선…"외국인·기관 순매도"

기아차·카카오, 상승…LG화학·LG전자·SK하이닉스, 하락
코스닥, 전 거래일 대비 2.38% 하락 마감

 

【 청년일보 】 코스피가 26일 미국 국채금리 상승발 충격으로 약 3% 급락 마감했다.

 

다만 3조원 넘는 개인 순매수 유입으로 코스피는 가까스로 3000선을 지켰다. 이날 코스피는 전날보다 86.74포인트(2.80%) 내린 3012.95에 장을 종료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10.20포인트(-0.33%) 떨어진 3089.49로 시작해 장중 낙폭을 키웠다.

오후 들어 장중 3000선이 무너지기도 했지만 장 마감을 앞두고 낙폭을 다소 줄이면서 3000선 방어에 성공했다. 코스피에서 개인은 3조7천819억원을 순매수하며 이날 지수 하단을 지지했다.

 

이는 지난 1월 11일(4조4천921억원)과 26일(4조2천50억원)에 이어 역대 3번째로 많은 개인 순매수 규모다.외국인은 2조8천183억원을 순매도해 지난해 11월 30일의 역대 최대 순매도 기록을 갈아치웠다. 기관도 이날 1조304억원을 순매도했다.

 

전날 국제금융시장에서 미 국채 10년물 금리가 연 1.5%를 돌파함에 따라 증시에 부담을 줬다. 저금리를 이유로 높은 평가가치(밸류에이션)를 유지해온 성장주들의 타격이 컸다.

 

아시아 주요 증시도 급락했다. 일본 닛케이225지수가 3.99% 떨어졌고, 대만 가권 지수가 3.03% 하락했다. 국내 장 마감 무렵 홍콩 항셍지수는 3% 안팎, 상하이 종합지수는 1.8% 안팎의 하락세를 나타냈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증시가 금리 변수에 민감도가 높아진 상황으로 호재보다 악재에 예민해진 시장 변화를 감안할 때 당분간 코스피의 변동성 확대 가능성을 열어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이로 인해 코스피가 중장기 하락 추세로 진입할 가능성은 낮다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대부분 하락한 가운데 기아차(3.12%), 카카오(0.72%)가 상승했다. LG화학(-6.63%), LG전자(-4.87%), SK하이닉스(-4.71%), 삼성SDI(-4.26%)는 낙폭이 상대적으로 컸다.

 

전 업종이 하락한 가운데 운수창고(-0.35%), 의료정밀(-0.81%), 보험(-1.09%)은 지수 대비 낙폭이 적었다. 화학(-3.68%), 전기·전자(-3.63%), 기계(-3.25%)는 상대적으로 낙폭이 컸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2.27포인트(2.38%) 내린 913.94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5.67포인트(-0.61%) 내린 930.54로 개장해 낙폭을 키웠다. 코스닥시장에서도 개인이 3천976억원을 순매수해 지수 하단을 떠받쳤다. 외국인은 2천290억원을, 기관은 1천577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 가운데선 에이치엘비(8.72%)가 무상증자 소식에 급등했다. 케이엠더블유(-5.05%), 셀트리온제약(-4.83%), 알테오젠(-4.55%)은 낙폭이 컸다.

 

한편 원 달러 대비 환율은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전날 종가보다 15.7원 급등한 달러당 1123.5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다음은 이날 코스피, 코스닥 상승종목 [종가 기준. 우선주 포함] 순위다.

 

[ 코스피 등락율 순위 ]

 

종목명 현재가 대비 등락 등락률
한국석유 195,500 45,000 29.90
부광약품 27,850 6,400 29.84
미창석유 80,000 16,400 25.79
하이스틸 27,000 5,200 23.85
동원금속 1,190 135 12.80
동방 10,350 1,150 12.50
삼성출판사 33,900 2,400 7.62
현대비앤지스틸 20,400 1,200 6.25
인스코비 2,900 170 6.23
티웨이홀딩스 1,545 70 4.75
비케이탑스 13,400 600 4.69
대성산업 3,500 145 4.32
동일제강 2,815 115 4.26
코오롱인더 55,000 2,100 3.97
흥국화재 4,335 165 3.96
서연이화 7,100 270 3.95
화신 4,915 185 3.91
덕성우 12,000 450 3.90
대영포장 2,695 100 3.85
한진중공업 7,270 260 3.71
MH에탄올 7,990 280 3.63
일양약품 52,000 1,800 3.59
한세실업 20,600 700 3.52
코오롱인더우 25,900 850 3.39
영진약품 6,450 210 3.37
화승엔터프라이즈 15,450 500 3.34
만호제강 18,700 600 3.31
일양약품우 62,500 2,000 3.31
HMM 19,000 600 3.26
사조동아원 1,270 40 3.25
팬오션 5,720 180 3.25
덕성 6,500 200 3.17
삼성카드 32,950 1,000 3.13
기아차 79,400 2,400 3.12
에쓰씨엔지니어링 5,300 160 3.11
국보 2,160 65 3.10
쿠쿠홈시스 40,550 1,150 2.92
넥센타이어 8,420 220 2.68
영화금속 2,700 70 2.66
삼익악기 1,615 40 2.54
서연 7,310 180 2.52
하이트론 7,010 170 2.49
쿠쿠홀딩스 127,000 3,000 2.42
성창기업지주 2,360 55 2.39
대한제당우 15,100 350 2.37
보령제약 21,450 450 2.14
신세계건설 45,550 950 2.13
KCTC 7,220 150 2.12
롯데관광개발 21,750 450 2.11

 

[ 코스닥 등락률 순위 ]

 

종목명 현재가 대비 등락 등락률
케이씨에스 8,600 1,980 29.91
케이씨티 8,520 1,960 29.88
케이사인 2,340 355 17.88
에이치엘비생명과학 18,200 2,650 17.04
한국전자금융 6,700 810 13.75
한국비엔씨 8,730 960 12.36
흥구석유 7,820 840 12.03
녹십자웰빙 14,000 1,500 12.00
테라셈 1,940 205 11.82
동방선기 2,235 230 11.47
엔브이에이치코리아 6,760 610 9.92
삼보산업 1,925 165 9.38
SGA솔루션즈 1,295 105 8.82
큐브앤컴퍼니 2,655 215 8.81
에이치엘비 68,600 5,500 8.72
한탑 2,330 180 8.37
구영테크 3,575 275 8.33
서연탑메탈 7,330 540 7.95
베스파 17,250 1,250 7.81
메디톡스 202,000 14,000 7.45
제이엠티 3,305 220 7.13
이퓨쳐 10,700 710 7.11
오킨스전자 24,000 1,550 6.90
비디아이 8,850 540 6.50
엔지스테크널러지 6,980 410 6.24
현대공업 9,010 510 6.00
KTH 11,500 650 5.99
미코바이오메드 10,650 600 5.97
푸른기술 12,550 700 5.91
엠브레인 9,330 520 5.90
티앤알바이오팹 18,200 1,000 5.81
넷게임즈 15,500 850 5.80
제닉 4,930 270 5.79
캐리소프트 6,310 330 5.52
중앙에너비스 9,160 460 5.29
현대바이오 54,700 2,700 5.19
차바이오텍 19,150 900 4.93
켐온 3,480 160 4.82
이원컴포텍 8,990 410 4.78
이즈미디어 15,400 700 4.76
ITX-AI 2,705 120 4.64
팬엔터테인먼트 5,900 260 4.61
티에스아이 18,300 800 4.57
에이에프더블류 11,200 450 4.19
코아스템 18,850 750 4.14
금강철강 3,710 145 4.07
KMH하이텍 2,325 90 4.03
코렌텍 19,550 750 3.99
모바일리더 20,900 800 3.98

 

【 청년일보=강정욱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