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9 (토)

  • 구름조금동두천 22.1℃
  • 맑음강릉 22.4℃
  • 구름많음서울 23.9℃
  • 구름조금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8.1℃
  • 흐림울산 22.4℃
  • 구름많음광주 24.6℃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2.0℃
  • 구름조금제주 22.8℃
  • 구름조금강화 17.4℃
  • 구름많음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3.6℃
  • 흐림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3.5℃
  • 흐림거제 22.3℃
기상청 제공

"새로운 커머스 경험 제공"… 네이버-신세계 업무협약 체결

네이버 5400만·신세계 2000만 이용자, 45만 셀러, 7300개 이상의 전국 물류망 합친 최대 규모 협력
네이버의 첨단 기술, 물류 파트너와 신세계의 새벽배송·쓱배송으로 물류 경쟁력 강화

 

【 청년일보 】 네이버와 신세계그룹이 손을 잡고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새로운 형태의 커머스 경험 제공에 나선다.

 

네이버는 16일 JW메리어트 호텔에서 물류 경쟁력 강화, 명품/프리미엄 서비스 구축, 신기술 기반 신규 서비스 발굴, 중소상공인의 브랜드로의 성장 등 온오프라인 커머스 시너지와 관련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

 

네이버는 이마트의 자사주 1500억 원, 신세계의 신세계인터내셔날 주식 1000억 원과 상호 지분을 교환한다. 자사주 교환일은 17일이며, 이를 통해 파트너십을 더욱 공고히 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결합이라는 새로운 실험에 돌입한다.

 

네이버는 이용자 5400만 명, 신세계는 이용자 2000만 명을 보유하고 있으며, 합산 45만 셀러가 활동 중이다. 양사는 향후 이용자 중심의 커머스 생태계는 물론 자동화 물류센터 네오 3곳, 7300개 이상의 지역 거점을 활용한 물류 생태계를 적극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 전국 단위의 물류 생태계에서 피어나는 쉽고 빠른 배송 서비스

 

'네이버 장보기'와 이마트가 협업해 편리함과 혜택을 판매자와 이용자 양측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마트의 최첨단 자동화 물류센터 네오(NE.O)와 약 7300개 이상의 오프라인 거점은 네이버 장보기 서비스와 기술, 다양한 물류 파트너를 만나 전국 단위의 풀필먼트와 라스트마일 서비스로 한 단계 더 진화한다.

 

각사의 협력을 통해 당일, 익일 등 빠른 배송을 보장해 이용자의 만족도를 높이고, 데이터에 기반한 수요 예측, 재고 배치 솔루션으로 판매자의 신뢰도도 높이는 것이 목표다.

 

나아가 다양한 배송 파트너 업체와의 협력으로 2~3시간 배송 서비스 등 각 영역에 알맞은 형태의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논의를 이어가며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위한 공동 투자까지 검토 중이다.

 

한편,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이용자를 위한 장보기 무료 배송 프로모션도 준비한다.

 

◆ 네이버 온라인 역량과 신세계의 상품 기획력 결합

 

네이버의 쇼핑 라이브 기술과 노하우, 웹 오리지널 콘텐츠 역량과 신세계그룹이 가지고 있는 상품 기획력도 결합한다. 특히, 인터넷 서비스가 어려웠던 패션/뷰티 명품 브랜드를 온라인에서도 만나게 될 예정이다.

 

양사는 패션/뷰티 브랜드의 ▲신제품 론칭쇼 ▲독점 라이브 커머스 등 다양한 역량을 활용해 ▲온라인 명품관 구축 ▲1대1 퍼스널 쇼퍼 서비스 ▲백화점 멤버십과 연계한 프리미엄 배송 등 다양한 프리미엄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네이버는 다양한 분야, 광범위한 품목의 42만 스마트스토어 판매자에 신세계의 브랜딩 역량을 수혈해, 중소사업자의 브랜드화와 오프라인 진출을 지원하며 전국 사업자의 상품화, 브랜드화 판로 개척에 나선다.

 

네이버쇼핑에서 데이터(판매량, 리뷰 만족도 등)로 검증된 우수 중소사업자의 제품을 스타필드, 이마트, 신세계백화점 등 다양한 오프라인 편집샵에서 판매할 기회를 제공하고 오프라인에서도 검증된 지역 명물, 수공예 상품 등을 독자 브랜드로 상품화하는 과정을 지원한다.

 

또한, 네이버 산지직송 생산자가 생산에만 집중하도록 돕는 솔루션과 네이버 동네시장 장보기 서비스의 마케팅 역량에도 논의를 이어간다.

 

◆ 네이버 첨단기술 접목된 신규 서비스 발굴과 양사 멤버십 연계로 혜택 극대화

 

네이버의 AI 기술, 로봇, 지도, 예약 등 다양한 서비스와 신세계그룹의 다채로운 쇼핑 품목이 만나 신규 사업 기회 발굴의 시너지도 기대한다.

 

양사는 ▲네이버페이, 스마트 지도 서비스, 영수증 리뷰 등을 활용한 온라인 이용자의 오프라인 매장 유입 ▲스타벅스에 이미 적용되어 호평을 받고 있는 네이버 스마트 주문 확대 ▲AI 상품 추천까지 결합한 대형매장 실내 AR 내비게이션 ▲네이버랩스의 기술을 활용한 길 안내, 주차 정산, 짐 들어주기 등의 로봇 컨시어지 서비스 같은 차별화된 서비스를 구상 중이다.

 

이 밖에 '네이버플러스 멤버십'과 '신세계 포인트'에 관련된 통합 혜택도 협의한다. 특히 ▲전국 이마트 오프라인 매장에서 네이버페이 사용/적립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대상 무료 배송 프로모션 등을 통해 혜택을 극대화하기 위해 노력한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각자 최고의 역량을 보유한 네이버와 신세계의 협력인 만큼, 이용자나 판매자 모두 지금까지 상상하기 어려웠던 쇼핑 경험과 다양한 커머스 비즈니스 기회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며 "동네시장과 대형마트가 양립할 수 없다는 편견을 깨는 협력사례를 선보이고, 다양한 분야의 중소사업자와 함께 성장하는 새로운 모델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