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
  • 구름조금강릉 4.9℃
  • 구름조금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3.2℃
  • 구름조금대구 -0.7℃
  • 구름많음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많음부산 7.8℃
  • 구름조금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9.5℃
  • 구름많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5.9℃
  • 구름많음강진군 1.0℃
  • 구름조금경주시 -2.0℃
  • 흐림거제 3.8℃
기상청 제공

현대제철, ‘침수피해 예방’ 차수문 개발···현대ENG와 맞손

향후 지속적 기술협력·R&D 투자로 관계 강화

 

【청년일보】 현대제철이 침수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강구조학회, 현대엔지니어링, 해전산업과 손을 잡고 차수문 개발에 나섰다.

 

현대제철은 8일 ‘침수방지 안전 시설물 공동기술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지난 7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는 침수피해를 예방하는 방재안전기술 공동개발, 연구협력 및 동반성장에 대한 상생협력의 내용이 담겨있다.

 

협약에 따르면 현대제철 등은 대형 산업시설물 및 공장의 출입문에 최적화된 차수문 신제품을 개발해 지난 여름 태풍 ‘힌남노’로 침수피해를 입은 현대제철 포항공장 출입문에 설치할 예정이다.

 

연구개발 분야는 현대제철이 주관하게 되며 수문(水門) 관련 국내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한 해전산업이 제품을 개발하고, 강구조 분야 국내유일 전문학술단체인 한국강구조학회가 제품의 차수성능 및 구조성능을 검증할 예정이다. 이렇게 완성된 최종 제품은 현대엔지니어링이 시공을 맡아 현대제철 포항공장에 설치하게 된다.

 

금번 협약을 통해 건설부문 학·협회, 건설사 및 전문건설업체와 파트너십을 구축해 향후 지속적인 기술협력과 적극적인 R&D 투자로 관계를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현대제철의 프리미엄 건설용 강재(H CORE)와 고객사의 건설기술이 접목된 건설 솔루션 제품 개발을 위한 플랫품을 구축하고 이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앞으로도 건설분야 고객사와 지속적인 기술교류 및 상호협력을 통해 안전한 사회 인프라 구축에 기여하고 이와 함께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