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5.7℃
  • 흐림강릉 -0.8℃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3.4℃
  • 흐림대구 -2.1℃
  • 구름많음울산 0.7℃
  • 흐림광주 -0.9℃
  • 흐림부산 3.0℃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4.0℃
  • 흐림강화 -5.6℃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3.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이마트, 이달부터 ‘항생제 없는’ 생닭·생오리만 판매

안심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 관심 상승에 주목
‘동물복지 계란’도 무항생제 제품만 판매 운영

 

【 청년일보 】 이마트는 4월 테스트 기간을 거쳐 5월부터 항생제와 호르몬제가 들어있지 않은 건강한 사료를 먹여 기른 ‘무항생제 인증’ 생닭·생오리고기만 매장에서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친환경 축산물 무항생제 인증’은 사료에 항생제·항균제를 사용하지 않고, 가축에게 성장촉진제·호르몬제를 사용하지 않은 축산물에 대해 정부가 보증하는 인증제도다.

 

이마트는 2017년 살충제 계란 파동과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을 겪으며 안전·안심 먹거리에 대한 고객의 관심이 상승한 것에 주목했다. 약 2년간 협력사와 논의하며 무항생제 농가 확보에 노력을 기울였고, 올해 4월부터 본격적인 상품 개선 및 판매에 돌입했다.

 

실제로 2017년 8월 이후 무항생제 축산물에 대한 고객의 니즈가 높아지면서 이마트도 무항생제 인증 상품 구성비를 높여 왔다.

 

이마트는 생닭·생오리와 더불어 5월 중순부터 ‘동물복지 축산농장 인증 계란’도 100% ‘무항생제 인증’ 상품만 운영할 계획이다.

 

2017년 8월 이후, 계란의 안전성에 대한 관심과 소비 트렌드가 맞물려 ‘동물복지 계란’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동물복지 축산농장 인증’은 쾌적한 환경에서 동물의 스트레스를 최소화한 동물복지 기준에 따라 인도적으로 동물을 사육하는 농장을 인증하는 제도이다.

 

이마트에 따르면 ‘동물복지 계란’은 일반상품 대비 1.7~1.8배 높은 가격임에도 올해 1월부터 3월까지만 약 44.9% 매출이 증가해 매출 구성비가 지난해 9%에서 올해 12%까지 올랐다.

 

이마트는 동물복지 계란 품목을 15%까지 확대할 예정이며, 이달 중순부터 ‘무항생제’ 인증까지 받아 더욱 안전한 상품을 판매할 수 있게 되었다.

 

임승현 이마트 계육 바이어는 “건강한 먹거리, 건강한 소비가 트렌드인 고객 눈높이를 맞추기 위해 과감하게 ‘무항생제 인증’ 생닭·생오리고기만 운영하게 됐다”며 “무항생제 축산물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고객이 이마트에서 안심하고 먹거리를 구매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정재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