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4.5℃
  • 구름많음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6.2℃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6.8℃
  • 천둥번개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6.2℃
  • 구름많음보은 24.2℃
  • 구름많음금산 25.7℃
  • 흐림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5.1℃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대웅제약, ‘아시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10위 선정

제약업계 최초 10위권 내 선정...성장지향형 기업문화 주목
GPTW, 아시아 16개국 2500개 기업 평가...상위 200개社 선정

 

【 청년일보】 대웅제약은 일하기 좋은 기업 선정위원회(GPTW)가 주관한 ‘아시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10위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10위권 내에 선정된 것은 국내 제약업계 최초다.

 

대웅제약은 2019년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기업’ 대상을, 2020년에는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신뢰경영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 아시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에는 2020년 한국·일본·싱가포르 등 아시아 16개국에서 응모한 2500개社 중 상위 200위가 선정됐다.

 

GPTW는 직원 설문조사를 통해 믿음·존중·공정성·자부심·동료애 등 5가지 항목에 기반해 신뢰경영지수를 평가하고, 또 각 회사로부터 공적서를 받아 기업문화 점수를 매겼다. 이번 평가에서 대웅제약은 200개 기업 중 총점 10위를 기록했다.

대웅제약은 ‘직원의 성장이 곧 회사의 성장’이라는 경영이념 아래 새로운 것을 학습하려는 직원들은 조건을 달지 않고 전폭적으로 뒷받침한다고 밝혔다. 대표적으로 한 사람이 여러 직무를 경험하도록 하는 CDP 제도를 통해 실제로 많은 직원들이 둘 혹은 셋 이상의 직무를 경험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대웅제약은 직원들이 월별·반기·연간피드백을 통해 연속적이고 밀도 높은 소통을 통해 동료 및 직책자들과 수시로 구체적인 피드백을 주고받고 있으며, 직책 대신 'OO님'으로 호칭하는 '님 문화'와 직무급 제도가 직원들의 수평적인 소통을 장려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제약업계 최초로 스마트 오피스를 도입했으며, 탄력근무·부분근무가 가능하도록 유연근무제를 시행하고, 스마트 IT 시스템을 구축해 일할 장소와 시간부터 스스로 선택하게 하는 맞춤형 근로환경으로, 직원들이 자율적으로 몰입해서 일할 수 있도록 근무환경을 조성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대웅제약은 장기리프레시 제도를 통해 전 직원에게 5년 근속 시 한 달의 유급휴가를 보장한다. 이 휴가를 자기개발에 사용한다면 소정의 비용까지 지원받을 수 있고, 게다가 매년 대웅경영개발원과 힐리언스선마을에서 직원 전용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직원들이 가족과 함께 휴식을 취할 수 있게 배려했다고 덧붙였다.

 

함보름 대웅제약 인사팀장은 “아시아에서 열 번째로 일하기 좋은 기업이 된 데는 직원 성장을 최우선으로 두는 경영방침 아래 대웅 임직원들이 본인의 성장과 회사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한 것이 가장 주요하게 작용했다”라며 “앞으로 장점은 더욱 발전시키고 개선이 필요한 부분은 보완해서 출근길이 설레는 회사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정은택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