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구름조금동두천 16.2℃
  • 구름많음강릉 17.9℃
  • 서울 18.4℃
  • 대전 18.9℃
  • 흐림대구 22.3℃
  • 흐림울산 23.4℃
  • 흐림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3.9℃
  • 흐림고창 23.8℃
  • 맑음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17.5℃
  • 흐림보은 18.3℃
  • 흐림금산 18.2℃
  • 구름많음강진군 23.0℃
  • 흐림경주시 19.4℃
  • 구름많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NFT 메타버스 플랫폼 제작"… 크래프톤, 네이버제트와 MOU

차별화된 오픈 메타버스와 NFT 통해 글로벌 크리에이터 경제 활성화

 

【 청년일보 】 크래프톤은 네이버제트와 신규 웹 3.0 및 대체불가토큰(NFT)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NFT 메타버스 플랫폼'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양사는 모두 해외 이용자가 90% 이상인 글로벌 기업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장기적인 전략 파트너로서 메타버스, 블록체인 기반 게임과 NFT 등 웹 3.0 신사업을 적극적으로 상호협력해 추진·개발·운영할 것을 합의했다.

 

첫 협력 과제로 '이용자 창작 기반 NFT 메타버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운영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이를 위해 네이버제트와 합작 법인(JV)도 설립할 계획이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등 다수의 온라인 게임을 제작한 경험과 기술을 활용하여 언리얼 엔진을 기반으로 높은 퀄리티의 버추얼 월드를 구현하고, 이용자 창작 콘텐츠(UGC) 제작 툴을 제공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네이버제트는 제페토 글로벌 서비스를 설계하고 운영해온 경험과 역량을 살려 새롭고 차별화된 메타버스 서비스의 운영과 커뮤니티 및 소셜 서비스를 주도한다.

 

크래프톤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확실한 경쟁력을 지닌 플랫폼 회사와 게임 회사가 만나 NFT와 메타버스의 같은 미래를 계획하는 협력인 만큼, 함께 속도감 있게 시너지를 만들어낼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크래프톤은 지난해부터 확장성 있는 웹 3.0 크리에이터 생태계를 역량과 경험을 겸비한 글로벌 파트너와 함께 만들어가겠다는 방향성을 세우고 내부적으로 연구해 온 바 있다"며 "네이버제트 및 제페토의 축적된 역량과 경험, 크래프톤의 앞선 연구 기술력을 활용해 기존 메타버스 서비스들과 차별화되는 높은 품질의 'UGC 오픈 메타버스'를 구현하고, NFT를 통해 글로벌 크리에이터 경제를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크래프톤은 1월 27일 정기 사내 소통 프로그램 '크래프톤 라이브 토크'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배틀그라운드의 개발 역량과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웹 3.0 및 NFT 사업 진출을 공식화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월드와 이용자 간 상호작용, 즐거움을 만들어내는 게임사 본연의 역할과 강점에 집중하는 동시에, 크리에이터들이 확장성 있는 생태계 속에서 새로운 콘텐츠 창작을 이끌어 내도록 지원하는 것이 목표다.

 

네이버제트가 운영하는 '제페토'는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해 가상현실에서 자신만의 아바타로 다양한 사람들과 교류하는 아시아 최대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전 세계 2억 9000만 명 이상이 이용하고 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