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1 (일)

  • 흐림동두천 24.8℃
  • 구름조금강릉 30.6℃
  • 흐림서울 27.5℃
  • 흐림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30.1℃
  • 구름조금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29.3℃
  • 구름많음부산 30.1℃
  • 구름많음고창 29.3℃
  • 흐림제주 28.2℃
  • 흐림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7.3℃
  • 흐림금산 25.9℃
  • 흐림강진군 30.2℃
  • 구름많음경주시 28.2℃
  • 흐림거제 29.1℃
기상청 제공

"유료 콘텐츠 실험의 장"… 네이버,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 베타 오픈

창작자 누구나 쉽게 콘텐츠 창작에서 판매까지 가능한 고도화된 툴과 데이터 제공
20여 개 창작자 및 스타트업과 함께 CBT 시작… 누구나 사용하는 오픈 플랫폼으로 정식 출시 예정

 

【 청년일보 】 네이버가 창작자 누구나 쉽게 콘텐츠를 제작하고, 유료로 판매하도록 콘텐츠 제작, 결제, 데이터 분석 등 고도화된 기술이 적용된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의 CBT 버전(링크)을 오픈했다.

 

네이버는 CBT 기간 플랫폼 안정성을 높이고 창작자와 사용자 양쪽의 피드백을 모두 검토하여 상반기 중 누구나 사용하도록 플랫폼을 정식 출시할 계획이다.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은 중소사업자가 활동하는 스마트스토어와 구조가 비슷하다. 창작자가 콘텐츠를 쉽게 제작하고 유료로 판매하도록 네이버가 콘텐츠 편집, 결제, 정산 관리, 데이터 분석, 프로모션 운영 등 콘텐츠 판매에 필요한 고도화된 툴과 데이터를 통합적으로 제공한다. 
 
기술을 손에 쥔 창작자는 콘텐츠 주제와 내용, 형식뿐 아니라 상품 구성이나 가격 정책 등을 모두 직접 결정한다. 콘텐츠 판매 방식은 단건 판매, 정기 결제를 통한 월간 구독권, 최대 100명까지 함께 이용 가능한 그룹 이용권 등 다양한 상품 옵션 중 창작자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CBT 버전에서는 밀레니얼을 위한 부동산 정보를 전하는 '부딩', 시사 주제를 깊이 있게 파고드는 '북저널리즘', 글로벌 테크 소식을 쉽게 제공하는 '일분톡' 등 20여 개 창작자들이 제공하는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기존에 온라인 또는 오프라인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발행하고 실험해오던 창작자 집단으로 구성됐으며,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을 통해 새로운 판로를 확대하거나 기존과 다른 콘셉트와 내용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경우도 등장하고 있다.

 

사용자는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TV, 언론사 홈 중 창작자가 원하는 채널에 신설한 '프리미엄' 탭과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 페이지를 통해 유료 콘텐츠를 확인할 수 있다. 

 

네이버는 사용자가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보도록, 20여 개 창작자와 함께 1개의 채널을 한 달 동안 무료 체험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
 
네이버의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을 담당하는 김은정 리더는 "하나의 주제에 대해 전문성을 가지고 깊이 있게 분석하는 전문가 수준의 창작자가 계속해서 성장하고 있고, 경쟁력 있는 콘텐츠에는 기꺼이 돈을 내고 감상하는 사용성이 글로벌에서도 이미 자리 잡고 있다"며 "창작자 입장에서는 특정 분야에 관심을 갖는 유료 구독자를 만나고, 이를 통해 콘텐츠 경쟁력을 높여볼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네이버가 쌓아온 기술 스택을 더욱 고도화하면서 플랫폼의 기술력을 높여가겠다"고 덧붙였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