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4.5℃
  • 구름많음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6.2℃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6.8℃
  • 천둥번개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6.2℃
  • 구름많음보은 24.2℃
  • 구름많음금산 25.7℃
  • 흐림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5.1℃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판매자 물류 부담 줄인다"… 네이버, 데이터 기반 풀필먼트 플랫폼 오픈

낮은 판매단가, 소규모 물량의 판매자도 풀필먼트 서비스 이용해 물류 부담 덜어

 

【 청년일보 】 네이버가 다양한 물류 스타트업과 손잡고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판매자의 물류 부담을 줄이기 위해 나선다.

 

이를 위해 네이버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판매자 대상으로 온라인 풀필먼트 데이터 플랫폼인 'NFA(Naver Fulfillment Alliance)'를 열었다.

 

NFA는 중소사업자와 풀필먼트 스타트업을 상호 연결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AI를 이용한 물류 데이터 분석, 사업자별 물류 수요예측 등의 기능을 종합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네이버는 NFA를 통해 풀필먼트 분야뿐 아니라 택배, 프리미엄 배송, 도심 근거리 물류창고 등 다양한 물류 분야의 플레이어들과 적극적으로 협업하고 이들이 45만 스마트스토어와 함께 성장하도록 기술 기반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NFA에는 현재 논브랜드부터 냉동, 냉장 특화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역량을 갖춘 7개의 풀필먼트 업체(CJ대한통운, 아워박스, 위킵, 파스토, 품고, 딜리버드, 셀피)가 함께 참여하며, 향후 더 확대될 계획이다.

 

해당 업체들은 스마트스토어 API 연동 등을 통해 네이버와 꾸준히 협력하면서 중소사업자 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실험을 시도해 왔다. NFA를 이용해 이들은  영업, 마케팅 등의 비용을 상대적으로 줄일 수 있으며, 대규모 물동량을 안정적으로 확보하면서 사업 규모를 한 단계 키우는 기회가 될 수 있다.

 

 

판매자가 풀필먼트 서비스를 사용하면 포장, 배송, 재고 관리뿐 아니라 불량품 검수, 반품 처리, 사용자 CS 등 물류 전반에 대한 리소스를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기존에는 정보 부족, 낮은 판매 단가, 소규모 물량 등의 이유로 풀필먼트를 활용하지 못하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판매자가 많았다.

 

새롭게 열리는 NFA에서는 중소사업자가 자신의 스토어에 맞는 풀필먼트 업체를 직접 찾고 서비스에 대해서도 문의할 수 있어 스스로 물류 방식을 주도적으로 설계하는 기회가 될 수 있다.

 

상품 포장부터 택배 발송까지 풀필먼트 서비스에서 모두 담당하기 때문에 주문 마감 시간이 상대적으로 길어지고, 상품 배송 기간은 단축되면서 사용자 만족도도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 네이버는 NFA를 중심으로 중소사업자가 물류 전반의 부담을 줄일 뿐 아니라 물류 데이터를 통해 사업적 인사이트까지 얻도록 AI 기반의 수요 예측, 물류 데이터 어드바이저 등의 서비스 고도화도 검토 중이다.

 

우선 올해 중에는 중소사업자와 물류사가 직접 커뮤니케이션할 수 있도록 톡톡 기능을 추가하고, 물류사별 출고 물동량, 배송 현황 등 다양한 물류 현황과 더불어 풀필먼트 업체 선정에 도움이 되도록 출고율, 배송율, 판매자 리뷰 등의 지표도 제공할 예정이다.

 

김평송 네이버 사업개발 책임리더는 "네이버는 스토어 구축, 결제, 톡톡 등 스마트스토어 판매자의 사업 성장을 위해 다양한 기술을 제공해왔으며, NFA 역시 이러한 연장선상에서 판매자 물류 고민을 덜어주기 위한 기술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이어 "NFA를 통해 45만 스마트스토어의 사업 규모와 상품 특성에 따라 각각 최적화된 온디멘드 물류 서비스가 발전하면서 물류 생태계에도 다양성을 더하는 기회가 되도록 여러 분야 스타트업과의 시너지 방안도 지속적으로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