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7 (일)

  • 맑음동두천 -3.6℃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5.8℃
  • 맑음광주 3.2℃
  • 맑음부산 9.4℃
  • 맑음고창 -0.4℃
  • 맑음제주 9.4℃
  • 구름많음강화 -2.4℃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3.5℃
  • 맑음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피씨엘 '코로나19 타액자가진단키트', 캐나다 진출

캐나다 정부, 겨울시즌 대비 비축 물량 매입 절차 실시
입찰 통해 초도물량 계약 성사…향후 지속적 판매 기대
캐나다 정부에 '타액자가진단키트'로는 최초로 공급

 

【 청년일보 】 체외면역진단기기 전문기업 피씨엘이 캐나다 정부에 코로나19 타액자가진단키트의 판매를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캐나다 정부는 올 겨울 코로나19의 재유행을 대비해 신속항원키트에 대한 비축물량 확보에 나섰으며, 입찰을 통해 초도 물량을 계약을 시작했다.


피씨엘은 캐나다 정부의 요청에 따라 입찰에 참여해 초도물량에 대한 계약을 성사시키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피씨엘의 코로나19 타액자가진단키트는 캐나다 공공조달 PSPC( Public Services and Procurement Canada)에 조달되는 코로나-19 신속항원 자가검사로는 첫 타액자가진단키트가 됐다.


피씨엘 김소연 대표는 "캐나다와는 지난 5월 사용승인을 받은 후 부터 다양한 루트를 통해 수출을 위한 면밀한 사전작업이 진행돼 왔다. 이번 캐나다 정부의 비축물량 입찰 참여는 캐나다 정부의 요청에 의한 것으로, 자사 제품의 편의성과 안전성, 그리고 정확도 등이 글로벌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캐나다 정부의 비축물량 확보에 기여하게 돼 기쁘며, 향후 캐나다 정부가 본격적인 물량확보에 나설 것으로 보이는 만큼 추가적인 계약을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피씨엘은 지난 5월 캐나다 보건부로 부터 최초로 코로나19 타액자가진단키트에 대한 사용 승인을 획득한 바 있다. 또 유럽과 대만 등에서도 정식품목허가를 받아 수출되고 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