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9 (토)

  • 맑음동두천 26.2℃
  • 맑음강릉 25.8℃
  • 맑음서울 27.2℃
  • 맑음대전 28.9℃
  • 구름조금대구 30.9℃
  • 맑음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27.5℃
  • 맑음부산 26.2℃
  • 구름많음고창 25.8℃
  • 맑음제주 24.8℃
  • 맑음강화 23.7℃
  • 맑음보은 26.8℃
  • 구름조금금산 27.8℃
  • 맑음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28.1℃
  • 맑음거제 27.4℃
기상청 제공

네이버클라우드, 국내 클라우드 업체 최초 몽고DB 상품 출시

네이버만의 DB 운영 노하우와 개발 생산성 높은 몽고DB 접목

 

【 청년일보 】 네이버클라우드는 몽고DB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완전관리형 몽고DB 서비스인 'Cloud DB for MongoDB'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국내 클라우드 사업자 중에서는 처음으로 몽고DB 서비스를 선보인 것이다. 사용자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이 직접 만들고 운영하는 상품을 통해 안전하고 편리하게 최신 몽고DB를 구축하고 관리할 수 있다.

 

몽고DB는 전세계적으로 개발자 사이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오픈소스 문서지향형(도큐먼트) 데이터베이스로 알려져 있다.

 

클라우드 간 데이터 복제나 이전 등 관리가 용이하며, 방대한 데이터 처리가 빠르다는 장점으로 몽고DB는 1억 3000만 이상 다운로드되었으며 4년 연속 '개발자 가장 원하는 데이터베이스'로 선정됐다. 몽고DB와의 자체 파트너십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유사한 해외 사례로는 알리바바, 텐센트가 있다.

 

Cloud DB for MongoDB를 이용하면 네이버 서비스에서 검증된 최적화 설정을 통해 안정적으로 운영하는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우선, 다양한 유형의 서버와 클러스터 타입을 지원하고, 클릭 몇 번의 간단한 설치과정으로 서비스 규모와 데이터 처리량에 적절한 서버 및 클러스터를 빠르게 구축할 수 있다. 서버 타입을 바꾸고자 하는 경우에도 한 번의 클릭만으로 변경이 가능하다.

 

몽고DB 설치가 완료되면 이 안에서 발생하는 모든 기록을 콘솔을 통해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어 사전에 장애 발생을 최소화한다.

 

장애나 이벤트 발생 시에도 신속하고 안정적으로 대처할 수 있다. 사용자 이메일과 SMS로 알림을 전달함과 동시에, 페일오버 기능이 바로 대체 노드로 자동 전환하기 때문에 서비스 중단 없이 정상 운영할 수 있다.

 

이러한 비즈니스 연속성을 위해 데이터베이스의 최신 버전을 매일 자동 백업하고, 최대 보관 기간인 30일 이내 원하는 시점으로 자동 복구도 가능하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국내 금융, 공공 및 의료 분야와 같은 규제가 많은 산업군에서 특히 많은 이점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민간은 물론 금융, 공공 등 규제가 많은 산업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인프라를 갖췄고, 네이버의 DB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담아 기업에 최적화된 데이터베이스를 제공한다.

 

특히, 금융분야를 위한 별도 데이터센터 리전만 2개가 있어 금융권의 모든 규제를 충족하면서도 한국어 기술지원이 가능해 이용자들의 편의를 높일 수 있다.

 

몽고DB도 한국 사업 확장을 위해 네이버와의 파트너십을 중요시하고 있다. 양사는 국내외 사업 확장을 위해 다방면으로 협업해 나갈 예정이다. 5월 18일에는 이번 파트너십 체결 및 Cloud DB for MongoDB 출시와 관련, 양사의 서비스 로드맵, 활용 사례, 엔지니어와 개발자를 위한 기술 세션 등 상세 내용을 소개하기 위한 공동 세미나도 개최한다.

 

몽고DB 월드 와이드 파트너 및 아태지역 세일즈 부문 수석 부사장 앨런 차브라는 "한국은 세계 최고의 개발자들이 있는 거대하고 역동적인 시장이며 몽고DB는 이미 한국 시장에 많이 사용되고 있다"며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까다로운 규제가 존재하는 산업군의 기업도 클라우드에서 데이터베이스 서비스를 활용하여 더 빠르고 더 강력한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상영 네이버클라우드 상무는 "몽고DB는 개발 시 대량의 데이터 처리에 적합한 빠른 응답속도, 안정성, 유연성으로 최근 트렌드 흐름을 잘 반영하고 있다"며 "네이버클라우드는 네이버의 규모 DB 운영 경험을 몽고DB에 접목해 개발자의 생산성 혁신을 적극 지원하고 DB 리더로 더욱 발돋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