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7 (일)

  • 맑음동두천 3.9℃
  • 구름많음강릉 8.3℃
  • 맑음서울 4.2℃
  • 흐림대전 5.4℃
  • 구름많음대구 8.1℃
  • 구름많음울산 9.3℃
  • 흐림광주 8.9℃
  • 흐림부산 10.2℃
  • 구름많음고창 7.3℃
  • 흐림제주 14.4℃
  • 맑음강화 4.7℃
  • 흐림보은 4.5℃
  • 구름많음금산 5.0℃
  • 흐림강진군 9.9℃
  • 흐림경주시 8.6℃
  • 구름많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네이버, 'AI 클로바 케어콜' 전주시에서 전국 지자체 최초 시행

AI 기반 클로바 케어콜, 코로나19 능동감시자 모니터링에서 예방접종까지 확대

 

【 청년일보 】 네이버는 오는 6월 1일부터 전주시에서 AI 기반의 클로바 케어콜 솔루션을 활용해 코로나19 백신 예방 접종자에 대한 이상반응 모니터링 시범 서비스를 진행한다.

 

AI 기반으로 백신 접종자에 대한 이상반응을 모니터링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네이버와 진주시가 전국 지자체 중 최초다.

 

네이버는 지난해 3월부터 국내 기업 최초로 코로나19 능동감시자 모니터링을 위한 AI 기반의 클로바 케어콜 솔루션을 개발해 성남을 시작으로 부산, 수원, 서초, 인천 부평, 의정부, 화성에 무료 제공 중이다.

 

AI가 단순 전화 모니터링 업무를 대체함에 따라, 지역적 감염이 예측 불가능하게 확산되더라도 효율적이고 유연한 대처가 이뤄졌다.

 

이번 시범 서비스에도 '클로바 케어콜' 기술이 활용된다. 서비스 방식은 코로나19 능동감시자 모니터링과 유사하다.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한 전주시민에게 AI 기반의 클로바 케어콜이 접종일로부터 3일간 매일 한 차례 전화를 걸어 이상반응 여부를 체크한다. 이상반응이 있다고 응답할 경우, 방역 담당자가 2차 확인 및 집중 관리에 나선다.

 

전주시는 시내 일부 지역에서 7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시범적으로 클로바 케어콜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며, 6월 한 달 동안 운영 후 대상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백신 접종은 시민 모두의 전폭적인 협조와 행정과 의료진의 안전하고 신속한 접종, 지역사회 전반의 철저한 대응시스템 등 3박자가 반드시 갖춰져야 한다"며 "네이버의 인공지능 기술이 코로나19 대응 인력의 업무 부담을 해소해 원활한 백신 접종을 이어 나가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석근 네이버 클로바 CIC 대표는 "자체 개발한 고도화된 AI 기술이 일선 방역 현장의 많은 의료진분들께 보탬이 되도록 적극 나설 것"이라며 "감염 확산 관리에 이어 백신 접종시기에도 많은 의료진들이 본연의 업무에 집중하도록 클로바 케어콜을 고도화해 나가는 한편, 다양한 지자체와 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