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1.2℃
  • 서울 24.0℃
  • 흐림대전 24.5℃
  • 흐림대구 22.8℃
  • 흐림울산 20.7℃
  • 흐림광주 23.5℃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2.4℃
  • 흐림제주 21.5℃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4.1℃
  • 흐림경주시 21.0℃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3년간 매년 1000만 원 상당 자사주 지급"… 네이버, '스톡그랜트' 도입

'스톡옵션'에 이어 전 직원 대상 도입, 보상 구조 더욱 강화

 

【 청년일보 】 최근 성과급 지급 기준을 놓고 노사 갈등을 빚은 네이버가 앞으로 3년간 전 직원에 1000만 원 상당의 자사주를 지급한다. 해당 자사주는 바로 처분이 가능하다.

 

네이버는 19일 임시 이사회를 열어 이같은 내용의 '스톡그랜트' 프로그램을 최종 승인했다.

 

스톡그랜트는 회사가 보유한 주식을 임원을 제외한 직원에게 무상으로 부여하는 주식 보상 방식이다.

 

기간·가격, 정관변경 등 여러 조건이 걸려 있는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과 달리 바로 팔아 현금화할 수 있다.

 

네이버는 매년 2월(7월 초, 다음 해 1월 초) 당해연도의 재직 기간에 따라 분할 부여하며, 올 7월 초에 첫 번째 지급이 진행될 예정이다.

 

네이버는 지난 2019년부터 올해까지 매년 전 직원에 1000만 원 상당의 스톡옵션을 제공했다. 또한, 직원이 자사주를 매입하면 최대 10%를 현금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여기에 스톡그랜트를 더함으로써 현재 네이버가 만들어 가는 사업적 움직임의 성과를 직원과 더 크게 나눌 계획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네이버는 여타 기업의 보상 체계인 연봉과 인센티브 외에 스톡옵션, 스톡그랜트, 주식 매입 리워드라는 다양한 주식 보상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이렇게 3가지의 주식 보상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은 업계에서도 유례를 찾아보기 어렵다"며 "더불어 지난 3년간 시행해 온 스톡옵션 프로그램도 보다 예측 가능성을 높이는 방안으로 새롭게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