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4.5℃
  • 구름많음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6.2℃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6.8℃
  • 천둥번개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6.2℃
  • 구름많음보은 24.2℃
  • 구름많음금산 25.7℃
  • 흐림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5.1℃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직원 사망 사건 도의적 책임"… 최인혁 네이버 COO, 사의 표명

네이버 리스크관리위원회, 직장 내 괴롭힘 행위 대상자에 징계 결정

 

【 청년일보 】 최인혁 네이버 최고운영책임자(COO)가 최근 발생한 직원 사망 사건과 관련해 도의적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

 

최 COO는 1999년 네이버에 입사한 창립 멤버로, 이해진 글로벌투자책임자(CIO)의 최측근으로 꼽힌다.

 

네이버 관계자는 "자체 조사 결과 일부 임원의 직장 내 괴롭힘 행위가 있었고, 건전한 조직문화 조성에 대한 리더의 책임을 다하지 못한 부분이 확인됐다"며 "대상자에게는 확인된 객관적 사실에 근거해 각각의 징계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다만, 징계 대상자는 외부에 공개하지 않았다.

 

최 COO는 리스크관리위원회의 결정과는 별개로 이번 사건에 대한 도의적 책임을 지고 해당 직무에 대한 사의를 이사회에 표했고 이사회는 이를 받아들였다.

 

지난달 25일 네이버 직원 A씨는 성남시 분당구 소재 자택 근처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 경찰은 A씨의 자택에서 직장 내 갑질 등으로 인한 업무상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내용이 담긴 메모를 발견했다.

 

한편,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는 직원 대상 메일을 통해 "구성원에게 깊은 사과를 전하며 이번 일을 계기로 회사 전체 문화를 다시 들여다보고 점검하면서 네이버가 생각하는 리더십과 건강한 문화는 어떤 것인지 등을 고민하고 세워나가는 노력을 최고경영자(CEO) 최우선 과제로 삼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리스크관리위원회 조사 외에도 현재 진행 중인 경찰 조사 및 특별근로감독을 통해 추가적인 문제 사안이 있을 경우 적극적으로 조치하고 더 나은 회사로 바꿔 나가는 계기로 삼겠다"고 덧붙였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