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0.6℃
  • 흐림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19.7℃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17.9℃
  • 흐림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20.4℃
  • 구름조금강진군 23.0℃
  • 구름많음경주시 20.7℃
  • 맑음거제 19.3℃
기상청 제공

[청년발언대] 마약과의 전쟁, 그 끝은 어디인가?

 

【 청년일보 】 지난달 23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진행된 공판에서는 유아인 씨가 의료용 마약 상습 투약 혐의를 인정했다. 24일에는 '롤스로이스 뺑소니 사건' 가해자인 신 씨에게 징역 20년이 선고됐다. 신 씨는 마약에 취한 채 차를 몰다가 근처에 있던 여성을 치어 숨지게 했다.


또한, 지난해 4월 서울 대치동 학원가에서 마약 음료를 미성년자 13명에게 나눠준 범행에 가담한 이 씨가 오늘 구속 기소됐다.


이렇듯, 인터넷 검색창에 '마약'이라는 두 단어만 쳐도 나오는 사건 사고들이 셀 수 없이 많다. 하루가 멀다 하고 마약 때문에 연예인들이 검찰 조사를 받고, 폭력 범죄가 일어나고, 사람들이 죽는다. 대한민국은 이제 '마약 청정국'의 타이틀을 벗은 지 오래다.


마약 유통경로는 다양하다. 2018년 발생한 '버닝썬 게이트' 사건으로 인해, 클럽에서 마약을 주고받는 것은 옛날 일이 됐다. 단속이 강화됐기 때문이다. 대신 더 은밀한 공간인 호텔, 모텔 등 방 안에서 거래가 많이 이루어진다. 그들은 텔레그램, 다크웹, 딥웹, 국제우편 등 다양한 경로로 마약을 국내로 반입해 온다.


이 중 택배상자 속으로 들어오는 마약은 커피나 초콜릿, 사탕 등으로 포장돼 오기 때문에 수사망에도 쉽게 걸리지 않는다.

말 그대로 '전쟁'이다. 세상이 발달한 만큼 무언가를 구하고 얻는 방법도 가지각색으로 많아졌다. 마약도 똑같다. 우리 주위의 누군가는 마약을 쉽게 구할 수 있고, 지금 하고 있을 수도 있다.


양성관 가정의학과 전문의의 말을 잠깐 빌리자면, 마약의 결론은 죽음, 자살, 감옥, 이렇게 세 가지라고 한다. 그 끝이 무엇이든 자기 자신을 파멸로 이르게 하는 길이 되고 만다. 그리고 나 자신뿐만 아니라, 내 친구, 가족, 사랑하는 사람에게까지 큰 위험이 될 수 있다.


마약과 전쟁을 치르고 있는 지금 대한민국은 좀 더 나아져야 한다. 전쟁의 끝을 보아야만 한다. 단속을 더 강화하고, 국민들에게 마약에 대한 인식을 확실히 심어줘야 한다. 우리 곁에 있는 사랑하는 사람들이 다치지 않도록 말이다.
 


【 청년서포터즈 7기 차진희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