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27.5℃
  • 맑음강릉 25.6℃
  • 맑음서울 29.6℃
  • 맑음대전 29.7℃
  • 구름조금대구 30.4℃
  • 맑음울산 26.9℃
  • 맑음광주 28.8℃
  • 맑음부산 25.1℃
  • 맑음고창 25.1℃
  • 맑음제주 24.5℃
  • 맑음강화 22.6℃
  • 맑음보은 29.2℃
  • 맑음금산 30.0℃
  • 맑음강진군 27.8℃
  • 맑음경주시 29.3℃
  • 맑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청년발언대] 내년도 의과대학 정원 2천명 늘어난다

 

【 청년일보 】 정부가 2025학년부터 의과대학 정원을 기존보다 2천명 늘리기로 결정하면서 사람들의 관심은 의과대학 증원 규모를 전국 대학에 각각 얼마나 배정하냐에 관심이 중심되었다.


이번 지역의대 신설 계획을 포함하지 않은 대신에 기존 비수도권 의대 중점으로 정원 규모를 대폭 늘린다는 것이 정부에 방침이다.


비수도권 의대의 경우 직역인재전형으로 60%까지 선발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만약 그렇게 된다면 지역에서 선발해 교육과 수련한 의사들이 늘어나 지역에 머물 가능성이 전보다 커질것으로 정부는 기대하고 있다.


복지부가 의과대학 전체 증원 규모를 정한 만큼 닥 대학 입학정원을 얼마나 늘릴지 결정하는 건 교육부의 몫이 되었다.


교육부는 복지부가 지난해부터 실시해 온 '의학교육점검반' 현장조사 결과와 지역의료 인프라 현황 등을 고려해서 대학별로 증원 규모를 결정한다 말했다.


바로 내년인 2025학년부터 입시에 반영하기 위해서 늦어도 올해 4월 말까지는 대학별 선발 인원과 모집 시기 등에 대한 부분을 확정해야 한다 말했다.


의과대학을 준비하고 있는 많은 수험생들에게는좋은 기회가 될 것 같아 좋은 방안인 것 같다.


또한 수도권 뿐만 아니라 비수도권까지 정원 규모를 늘리면서 일어난 많은 변화까지 기대된다.
 


【 청년서포터즈 7기 천진현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