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11.0℃
  • 맑음강릉 17.3℃
  • 황사서울 13.0℃
  • 황사대전 14.5℃
  • 황사대구 20.0℃
  • 황사울산 17.7℃
  • 황사광주 15.9℃
  • 황사부산 16.9℃
  • 맑음고창 12.8℃
  • 연무제주 20.0℃
  • 맑음강화 13.3℃
  • 맑음보은 13.8℃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6.8℃
  • 맑음경주시 19.9℃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울산서 코로나19 4번째 확진자 발생

경북 경산 거주 확진자 딸과 4일간 생활…남편은 증상 없어

 

【 청년일보 】 울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번째 확진자가 발생,  중구에 사는 28세 회사원에 이어 25일 하루에만 확진자 2명이 나왔다.

울산시는 이날 오전 동구에 사는 62세 주부가 4번째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됐다고 밝혔는데, 이 확진자는 경북 경산에 있는 딸이 확진자로, 딸은 24일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자는 딸과 함께 20일부터 24일까지 경산 딸 집에 가서 함께 있었고, 현재 남편과 살고 있는데 남편은 증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울산시는 확진자가 신천지 교회와 관련 여부는 확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구체적인 이동 경로는 역학 조사를 벌여 밝히기로 했다.

【 청년일보=안성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